목록 | 경남신문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17일 (월)
전체메뉴


  •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창원자치부 055-210-607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뺑소니·무보험 사고 즉시 보험처리 가능
최진규       조회 : 3010  2015.04.22 11:22:34
4.22기고자료(경호지구대장).hwp (63.0 KB), Down : 30, 2015-04-22 11:22:34

뺑소니 · 무보험 사고 즉시 보험처리 가능

- 교통사고 접수증 제출로 처리 가능 -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에는 보험에 의무적으로 가입하도록 되어 있으나 경제적 사유와 설마하는 마음으로 보험에 가입하지 않는 무보험 차량과 뺑소니 사고의 경우 손해배상을 받는 기간이 다소 지연되거나 받는 과정의 복잡성등 애로점이 많이 있었지만 2015. 04. 10 부터 경찰관서에 교통사고접수증 하나만으로 해당 기관에 제출 ,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되었다

경찰에서는 그동안 뺑소니 사건 및 무보험 차량 교통사고가 발생시 , 교통사고 조사를 마친 뒤에 피해자등에게 교통사고 사실확인원 을 발급하여 , 해당기관에 제출 치료비 등을 보험처리하거나 정부 해당 기관으로부터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되어 있었고 , 교통사고 조사 기간 중에는 교통사고사실확인원이 발급되지 않아 보험 청구 등을 할 수 없는 부분이 있어 장기간 동안 치료비등의 부담 등의 애로점이 있었다 .

경찰청에서는 이러한 피해자를 구제하기 위하여 뺑소니 사고나 무보험 차량의 경우 교통사고 접수증 하나 만으로 국도교통부 , 교통안전공단 등 제출하여 피해보상 등을 받을 수 있도록 되었고 국민안전처 지원센터로 부터는 심리적 충격에 대한 전문 상담 등을 받을 수 있도록 보상 규정을 개설하였다

교통사고 접수증 발급은 , 피해자 본인은 신분 확인 후 즉시 발급 발을 수 있도록 되었고 , 대리인의 경우 피해자와의 관계 증명서를 첨부하면 경찰관서에서 발급을 받을 수 있도록 되었다

경찰청 분석에 따르면 최근 2 년간 교통사고 뺑소니 사건 4 건 중 1 건이 음주운전으로 인한 처벌 두려움 · 공포심 등으로 인하여 뺑소니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현대사회는 보험 가입 사회이다 , 자동차보험뿐만 아니라 각종 개인보상보험 등 많은 종류의 보험 상품이 나와 있다 , 자동차 운전자들은 의무적으로 보험을 가입하여야 하고 , 특히 음주 운전은 자신뿐만 아니라 아무런 관련 없는 피해자와 그 주위 사람들을 불행하게 하는 것으로 절대 하여서는 안 된다 .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5 의령.함안.합천 당협위원장 교체 바랍니다. 박철우 2015.04.27 2074
214 <독자 투고/기고> 늙어가는 농촌, 이대로 둘 것인가… 김응식 2015.04.27 1946
213 실종된 시민의식 안희준 2015.04.24 2080
212 새누리당은 언제까지 의령, 함안, 합천 군민들을 방치 해둘 것… 박철우 2015.04.24 1896
211 [기고] 52번째 '법의 날'을 맞아 임관규 2015.04.23 2045
210 뺑소니·무보험 사고 즉시 보험처리 가능 최진규 2015.04.22 3011
209 보따리상 규제법안 조속히 처리돼야 임관규 2015.04.21 2054
208 '자유학기제'를 바라보며 이정수 2015.04.21 2049
207 빠른 시간내에 의령.함안.합천 당협위원장 교체를 원한다.… 민병수 2015.04.21 1943
206 [기고] 자전거의 날, 바람을 가른다. 정찬우 2015.04.20 2053
205 [기고] 환절기 건강관리, 기본에 충실하자. 정찬우 2015.04.20 1979
204 [독자투고] 농작물재해보험은 선택이 아닌 필수… 임관규 2015.04.20 1872
203 공직자의 청렴성은 깨끗해야 최광판 2015.04.19 2853
202 청소년 무면허운전. 위험천만 최광판 2015.04.19 1975
201 우리 집 앞을 지나는 시내버스는 몇 번일까? 이태영 2015.04.17 2355
200 봄나물로 춘곤증을 이기자! 이정수 2015.04.17 1952
199 야생 봄나물 함부러 섭취하면 위험 방인호 2015.04.16 2018
198 귀농귀촌 제대로 준비해야 정찬우 2015.04.16 1778
197 스마트한 바보세상, 아날로그 감성을 되찾자. 임관규 2015.04.16 1828
196 지구를 사수하라. 이정수 2015.04.14 17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