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2019년 07월 21일 (일)
전체메뉴


  • - 선거운동기간동안(3.21~4.3) 분쟁의 발생을 최소화 하고자 게시판의 글쓰기 기능을 중단합니다. 양해 바랍니다.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정치부 055-210-605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가나안 땅에 들어간다는 것은 ㅡ 새 하늘과 새 땅
조성헌       조회 : 871  2015.02.14 15:40:19


 

새 하늘과 새 땅에는 질서가 있습니다.

땅의16천사와 예수가 하나님의 지시를 받아 땅은 땅대로 복원하며

계층계층마다 복원합니다. 이 복원이 끝나면 앞으로 73년 후 5월 22일 11시 20분경

천사들과 모든 세상의 질서를 마무리하고 비봉산에서 좌청룡 우백호로,

좌측 제사장과 우측 제사장과 천사들은 예수에 중점을 두고

시계방향으로 굴레처럼 16개 묘를 쓰고 그날 일시에 운명을 하지요.

 

땅의 대략 세 천사들이 12지파를 돌아다니면서 운명할 때까지 전파하지요.

좌측은 14번째 천사가 음의 지파를 교훈을 시키고,

세 천사들의 그 기록문으로 세세토록 남게 되지요.

이렇게 해서 다시 하나님께서 복원하시겠지만,

7억 년이면 다시 천사들과 예수가 복원 하러 내려올 것으로 압니다.

연수는 정확하지 않지만.

 

그때 당시에 큰 자는 작은 자를 위하여 봉사하고, 작은 자는 큰 자에게

먹을 것을 보답하고 욕심의 자화상은 수명이 짧아져버립니다.

요즘 어린아이들이 70대 노인처럼 늙어버리듯이 그런 현상으로

소멸되어버린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아들이 모든 말을 다 안다하면 천사들은 할 일이 없습니다.

그래서 모든 머릿말만 수록하는 것입니다.

 

백성들이 바로처럼 아무리 부인하고 싶어도 이 글이 지금은 부인이 될 수 있지만

하나님의 말씀은 다 이루어집니다. 기근과 지진과 징조와 이런 일이

인간에게 다가오는 것은 부인 못할 것입니다.

세계는 이미 완전히 통치는 2014년 11월 18일 날 완전통치로 들어간 줄 압니다.

병이면 병, 기근이면 기근, 바이러스면 바이러스, 자화상이면 자화상, 전쟁이면 전쟁,

본인들의 마음을 본인들이 스스로 통치한다고 생각하십니까?

하나님이 직접 저희에게 출애굽기를 보라 말씀하셨고

천사들에게 성경을 보지 못하도록 지시하셨습니다.

 

내 글에 정신 차리라고 글 올린 이가 있는데

말세에는 자기모습이 현존 세상에 소멸된다는 것도 아시는지…….

본인의 고향도 모르면서……. 당신한테 묻고 싶습니다.

당신은 좌 측 태에서 나왔는지 우 측 태에서 나왔는지 묻고 싶습니다.

나는 당신의 골수 까지도 아는 사람입니다.

자기 하나도 건사 못하는 이들은 다리오 왕한테 목 베임을 당할 때가 올 것입니다.

다리오 왕은 말로 명했지만 사자는 무엇을 상징하는 줄 아십니까?

사단이 뼈도 남기지 않는다는 것을 아십니까?

당신은 내 글의 흉내라도 낼 수 있는지요?

어리석은 사람이여! 나는 알고 쓰는 사람입니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2 사단이 이제까지 통치 = 통치권은 하나님께로 넘어갔다… 조성헌 2015.02.18 907
61 육을 입은 아들이 하나님과의 관계성을 알았다 조성헌 2015.02.17 1060
60 아담과 루시퍼천사 사탄의 관계 조성헌 2015.02.17 1030
59 예수님시대에 복음을 조작한 무리들 조성헌 2015.02.16 1601
58 에덴동산에서 삼위일체가 조작되었다 조성헌 2015.02.15 1240
57 곤고한 마음 내 평안을 어디서 얻을꼬? 조성헌 2015.02.15 1105
56 예수님이 완성된 후 기도 조성헌 2015.02.15 1018
55 반역한 무당천사 유다의 개종천국 조성헌 2015.02.15 1284
54 가나안 땅에 들어간다는 것은 ㅡ 새 하늘과 새 땅… 조성헌 2015.02.14 872
53 사랑의 하나님으로만 착각하지말라 조성헌 2015.02.14 803
52 복음흉내와 은혜 받는 자들이여 조성헌 2015.02.13 2105
51 믿는다고 다 구원받는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조성헌 2015.02.13 695
50 13번째 천사 루시퍼 ㅡ 구원의 복귀된다. 조성헌 2015.02.13 834
49 복음전파 ㅡ거라사지방 조성헌 2015.02.12 989
48 하나님께서 예수를 기르시는 장면 조성헌 2015.02.12 806
47 사단과 귀신과 흑암의 정의 조성헌 2015.02.11 853
46 하나님께서 열 개 재앙을 다 내리셨습니다. 조성헌 2015.02.11 817
45 예수는 외아들이라는 뜻을 아십니까? 조성헌 2015.02.10 753
44 신뢰를 가지려면 모든 것을 다 책임제로 해야 합니다… 조성헌 2015.02.10 731
43 모세시대의 지도자가 이 시대에 재현한다고 보시면 됩니다.… 조성헌 2015.02.10 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