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6월 22일 (화)
전체메뉴


  •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창원자치부 055-210-607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금남고등학교의 문학수업
조한나       조회 : 2017  2016.10.21 13:58:23

경남 하동에 있는 금남고등학교를 다니는 2학년 조한나입니다. 저희 학교에서 하는 문학 수업은 좀 독특합니다. 항상 문학수업을 시작하기 전에 학생들이 3명마다 반 친구들 앞에서 ‘3분 말하기’ 라는 것을 합니다. ‘3분 말하기’ 는 자기의 진로에 대한 얘기를 하거나 자기가 하고 싶은 말을 하는 등 자유로운 주제로 반 친구들 앞에서 3분 동안 말을 하는 것입니다. 저는 맨 처음에 이것을 하였을 때 워낙 부끄럼이 많고 사람들 앞에서 말을 잘 하지 못 하는 성격이라 말도 많이 더듬고 내용도 한 가지 주제가 아닌 여러 가지 주제로 얘기를 하였습니다. 하지만 계속하다보니 용기도 생기고 말도 더듬지 않고 한가지의 주제로만 얘기 할 수 있는 그런 사람이 되었습니다. 이런 점들이 저에겐 3학년 때 면접이나 사람들 앞에서도 서툴지 않게 말을 할 수 있게끔 도움을 주는 것 같습니다. 제가 이 글을 쓴 이유는 만약 이 내용이 신문에 실린다면 저희 학교의 문학수업 방식이 다른 어떤 학교에서도 실행되어 도움을 주었으면 하는 마음에 올렸습니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4 꿈틀거리는 봄의 소리에 질주하는 바이크 선진문화를 위하여...… 박정도 2017.02.24 2714
473 사전 지문등록을 통해 실종을 예방합시다. 강정우 2017.02.23 1897
472 (기고) 한번쯤 긴급신고(112) 연습도 좋다. 김병기 2017.02.15 1882
471 S&T중공업 노사문제 관련 경남도민일보 기사 제목에 대한 의견… 이호성 2017.01.19 2335
470 [투고]일본의 검소한 결혼식문화를 배웠으면 좋겠다… 차형수 2017.01.02 2100
469 [투고]국회의원 간 낯뜨거운 "존경" 호칭 그만 쓰자… [1] 차형수 2016.12.08 1957
468 [투고] 비누질 할 땐 수도꼭지를 반드시 잠그자 차형수 2016.11.21 1959
467 농촌 공동화, 영유아보육에서 해답 찾아야 임관규 2016.11.18 2062
466 쌀밥으로 건강과 농심(農心), 두 마리 토끼를. 임관규 2016.11.15 1893
465 경찰이 되기 위한 자격 조한나 2016.11.06 2390
464 (기고)생명을 위협하는 졸음운전 최경수 2016.11.05 1990
463 [투고]단위 표기 우리 실정에 맞춰야 한다 차형수 2016.11.04 2599
462 차선변경 안전하게 합시다 신병철 2016.11.03 2008
461 학생들의 안전을 위협하는 ‘바바리맨’ 권영호 2016.10.24 2311
460 [투고]비례대표 의원 수 확대는 국민 감정과 동떨어진 행태다.… 차형수 2016.10.22 1978
459 관공서 내 주취소란·난동행위 근절 김민석 2016.10.21 2302
458 금남고등학교의 문학수업 조한나 2016.10.21 2018
457 (독자투고) 긴급신고전화 통합서비스를 아시나요? … 김태영 2016.10.19 9880
456 차량 내 안전장비 비치하세요.. 이신원 2016.10.16 1661
455 지피지기면 백전백승! 보이스 피싱 홍순길 2016.10.15 16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