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23일 (일)
전체메뉴


  •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창원자치부 055-210-607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112신고는 총력대응으로 빈틈없는 치안을...
김대영       조회 : 1957  2015.05.12 10:51:06
언론홍보.hwp (17.0 KB), Down : 30, 2015-05-12 10:51:06

칼로 어머니를 위협 , 상처를 입힌 후 집을 나와 아무나 죽여 버린다 고 하면서 칼을 들고 약 10 여분 동네를 돌아다니면서 난동을 부린 정신질환자를 신고접수 즉시 112 순찰차 , 형사 , 교통 , 인접순찰차 등 가용경력 긴급 출동으로 현장발견 , 용의자 제압 후 보호기관에 인계한 사안이 있었다 .

 

이는 ‘112 총력 대응 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 지역경찰관서에서만 112 신고 출동을 전담하던 틀을 벗어나 중요사건 발생 시 형사 , 교통 , 여청수사팀 ( · 가정 · 학교폭력등 4 대사회악 근절 전담 부서 ) 등 출동 가능한 전 경찰력을 현장에 출동하도록 시스템을 개선한 결과의 산물이라고 할 수 있다 .

 

112 신고는 경찰은 매일 접하지만 신고하는 주민은 평생에 한번 있을 수 있음에 역점을 두고 , 실질적인 신고대응 능력 강화를 위해 기획된 것이 112 총력대응이다 .

 

또한 , 총력대응은 강력범죄에 국한되지 않으며 그것이 시민의 안전과 직결되는 상황이라면 언제 어디서든 변함없이 추진하고 주민의 안전과 연계된 지역실정에 맞는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주민의 112 신고는 파출소 경찰관을 원하는 것이 아니라 경찰전체를 원하는 것이므로 형사 · 교통 등 모든 관련 기능이 선제적 대응태세를 갖추고 출동하여 신속 · 정확 · 적극적으로 업무처리 하는 것이 중요하고 , 무엇보다 범인을 현장에서 검거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볼 수 있다

 

그러기위해서는 112 신고를 접수하고 최단 시간에 최대한의 인원이 현장에 출동해야만 범인을 현장에서 검거할 가능성이 그만큼 높아진다 .

 

이것이 바로 112 총력대응의 핵심이다

 

앞으로도 주민체감안전도와 가장 밀접한 관계가 있는 112 신고에 대해 전 경찰은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어느 하나 허투루 하지않는 믿음직한 국민의 경찰이 될 것임을 확신한다

 

마산동부경찰서 112 종합상황실

김 대영 ( 경위 )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5 함안, 합천, 의령 당협위협장 교체 박철우 2015.05.12 2227
234 '사회양극화'와 '연등' 이정수 2015.05.12 1953
233 112신고는 총력대응으로 빈틈없는 치안을... 김대영 2015.05.12 1958
232 '피해자보호명령제도'를 아시나요? 박병주 2015.05.12 2273
231 빠른 시간내에 의령.함안.합천 당협위원장 교체를 원한다.… 민병수 2015.05.11 2069
230 함안, 합천, 의령 당협위협장 교체!!!!!! 박철우 2015.05.11 2047
229 아이들이 바라는 진짜 선물은?? 이규환 2015.05.10 2082
228 관공서 소란행위, 허위신고는 패가망신의 지름길…   최진규 2015.05.08 2117
227 ‘인문학의 위기’? ‘위기의 인문학’! 이정수 2015.05.07 2125
226 함안, 합천, 의령 당협위협장 교체하자 박철우 2015.05.07 1961
225 독거노인 공동거주제 확산돼야 이정수 2015.05.04 1969
224 주취소란행위 근절되는 날이 오기를 박금태 2015.05.01 2065
223 ‘안전’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안희준 2015.04.30 2360
222 함안, 합천, 의령 당협위원장 교체해줄래? 아님 내가 할까?… 박철우 2015.04.30 2235
221 제15회 안전한 산청 한방약초축제를 위하여   최진규 2015.04.30 2266
220 함안, 합천, 의령 당협위협장 교체 박철우 2015.04.29 1958
219 나의 청렴온도는? 이학철 2015.04.29 1797
218 올바른 112신고 문화 정착돼야 최광판 2015.04.29 1893
217 [기고] 가정의 달 5월에는 농촌으로 떠나자 정찬우 2015.04.27 1719
216 [기고] 독거노인 우리가 모셔야 한다. 신상일 2015.04.27 17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