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25일 (화)
전체메뉴


  •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창원자치부 055-210-607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투고]공공장소 자전거 보관대 관리 강화에 힘쓰자
차형수       조회 : 2060  2014.03.21 17:28:35

 요즘 날씨가 풀리면서 출,퇴근할 때 지하철역까지 자전거를 타고 다니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물론 자전거는 지하철역에 있는 거치대에 댄다. 건강에 관한 관심도가 높아지다보니 몇 년전부터 자전거타기 운동이 불어 자전거 전용도로가 곳곳에 많이 늘어나면서 관공서와 지하철 역 등에도 자전거 보관대가 확대되고 있는 추세인데 여기에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많은 돈을 들여 닦아 놓은 자전거 도로는 차량들의 불법 주,정차로 막혀있기 일쑤고 지하철역이나 관공서의 자전거 보관대는 흉물스럽게 방치된 곳이 아주 많이 눈에띈다. 특히 공공 자전거 보관대에는 주인을 알 수 없는 자전거들이 짧게는 수 개월에서 길게는 수 년째 방치된 채 녹이 슬어 있는 경우가 허다하다.

 이런 모습이 보기싫고 흉물스러워 한 번은 지하철역 관리자들에게 그 녹슬고 안타는 자전거는 말끔하게 치워달라고 말해보았지만 그들도 주인을 찾아줄 수 없어 안타깝다고 되레 하소연한다.

 그 자전거가 아무리 녹슬고 몇 달 아니 몇 년째 방치돼 있다해도 개인 소유물이기 때문에 마음대로 일괄적으로 정리해서 갖다 버릴 수도 없다는 것이다. 정말 말을 들어보면 별다른 도리가 없어 보인다.

 지하철역같이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곳에 방치된 자전거들은 미관상 보기도 그렇고 다른 이용객들에게 불편을 줄 뿐만 아니라 그 자체로도 엄청난 자원낭비인 것이다.

 따라서 법령을 개정해서라도 주인을 찾을 수 없는 자전거는 지금처럼 마냥 방치할 것이 아니라 일정기간이 지나면 관리자가 임의로 처리할 수 있도록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다.  끝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 자전거 도난 예방은 이렇게 박준길 2014.04.01 2387
74 야간시위로 시민의 평온의 자유 누릴 권리, 침해 말아야 ..… 김연식 2014.04.01 2107
73 치매 노인 이웃과 사회에서 사랑과 관심을 가져야 할 때이다… 박정도 2014.03.31 2302
72 독자투고(산불예방으로 녹화 성공국의 모범을 보이자)… 신훈범 2014.03.31 2076
71 교차로 적색 점멸등화 진입 사고 신호위반 적용..… 최호섭 2014.03.31 2787
70 간청소.간청원~100배 빠른 영어 공식.자연정혈요법… 강은미 2014.03.29 2513
69 뺑소니 교통사고 사회적 악으로 늘고 있다 최호섭 2014.03.29 2121
68 (기고담당); 지역주민이 지방선거의 주역이 되자… 김판수 2014.03.28 2107
67 내 개인정보가 상품이 되어가고 있다면? 김연식 2014.03.26 2271
66 새로운 창조도시 창원을 만들자 정창현 2014.03.26 2177
65 귀농 귀촌인구 증가에 대한 단상 이정수 2014.03.25 2163
64 [독자투고] 미래를 밝히는 에너지정책이 되기를 희망하며… 김준호 2014.03.24 1992
63 (독자투고) 나무심기 못지않게 나무가꾸기를 이병한 2014.03.24 2071
62 순찰중 소중한 생명을 구했습니다 전혁 2014.03.23 2034
61 [투고]공공장소 자전거 보관대 관리 강화에 힘쓰자… 차형수 2014.03.21 2061
60 물의 전쟁-물은 후손에게 물려줄 소중한 자산 허성환 2014.03.21 2070
59 260시시 이상 이륜모터사이클 정기검사 아시나요?… 박정도 2014.03.18 2079
58 형사님! 사랑합니다. 장정 2014.03.18 1889
57 '황사'에 대비하자 이정수 2014.03.17 2025
56 원자력, 윤리경영을 통한 창조경제의 리더가 되기를 희망한다… 김준호 2014.03.14 19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