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1월 24일 (월)
전체메뉴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소형발사체 체계 기술 개발 추진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사업계약
누리호로 검증된 기술력 인정받아

  • 기사입력 : 2021-12-08 08:04:54
  •   
  • 창원국가산단 내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과 함께 소형발사체 체계개념 설계를 수행한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지난 2일 항우연과 소형발사체 시스템 개념 설계와 개발계획 도출 사업의 ‘예비요구도 검토회의(PRR)’를 통해 소형발사체 개념 설계안을 검토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사업은 항우연 미래발사체 연구단과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공동으로 뉴스페이스 시대 경쟁력 있는 발사체를 설계하고, 개발 계획을 제안하는 사업이다. 소형발사체는 누리호 사업을 통해 확보한 기술들을 기반으로 탑재 중량 크기 500㎏ 수준의 소형 위성을 우주로 쏴 올릴 수 있는 성능의 발사체를 말한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누리호 사업을 통해 검증된 기술력을 인정 받아 지난 5월 항우연과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최근 진행된 예비요구도 검토회의 이후 내년 3월 ‘체계요구도 검토회의(SRR)’를 끝으로 개념 설계를 완료할 계획이다.

    현재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항우연 내에 전담 연구인력을 상주시키고 미래발사체 연구단과 공동으로 시스템 개념 설계, 비용 분석, 기체·추진기관·에비오닉스·지상인터페이스 설계 등을 통해 지속 가능하고 경제성 있는 소형발사체 개발 계획을 분석하고 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함께 소형발사체 체계개념 설계를 수행한다. 사진은 소형발사체 모델링 이미지./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함께 소형발사체 체계개념 설계를 수행한다. 사진은 소형발사체 모델링 이미지./한화에어로스페이스/

    김정민 기자 jm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