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1월 23일 (일)
전체메뉴

부울경 메가시티 연계 방안 담은 서부경남 균형발전 전략 나온다

경남도, 연구용역 마무리 내달 발표
서부지역에 한정된 발전 전략 구상

  • 기사입력 : 2021-11-29 21:26:16
  •   
  • 부울경 메가시티와 연계한 서부경남 균형발전 전략이 나온다.

    경남도는 ‘서부경남 발전전략 및 성과 확산을 위한 연구용역’을 마무리하고 다음 달 중 발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5월부터 서부경남 발전을 견인하고자 주요 정책상황 진단과 개선, 지역산업 생태계 강화전략 마련, 서부권 사업 연계와 도출로 체계화된 발전 전략 방안 등을 고민했다.

    이번 용역은 서부지역에 한정된 발전 전략을 구상하고 있다는 점이 그동안 나왔던 발전 계획과 다른 점이다. 경남의 특화산업인 항공산업과 연계해 항공특화 클러스터 구축, 부울경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 연계학과 지원 네트워크 구축, 경남항공우주전문교육원 설립, 미래 소형 항공기용 전장부품 연구센터 설립, 경남도 항노화 총괄 컨트롤타워 구축, 빅데이터 기반 AI(인공지능) 천연물 소재 생산지원 플랫폼 구축 등이 담긴다.

    서부경남을 경남혁신도시 중심으로 선순환적 생태계를 구축하고 부울경 메가시티와 연계하는 방안을 담아 서부경남 전역을 효과적으로 성장시키겠다는 전략이다.

    앞서 도는 지난 9월 서부경남을 국토 남부권의 새로운 성장 거점으로 육성하고자 4대 전략, 16개 과제를 내년도 대선공약으로 건의했다. 서부경남 발전 4대 전략은 서부경남 중추도시 기능 강화·신거점 육성, 항공우주산업 구조 고도화, 서부경남 미래먹거리 신산업 발굴, 서부경남 중심 영호남 1시간 생활권 교통망 구축이다.

    경상남도 도청
    경상남도 도청

    조고운 기자 lucky@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조고운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