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4월 19일 (월)
전체메뉴

도교육청, 올해 민주시민 양성교육 ‘박차’

민주학교 20곳 추가 선정 현판 수여
민주적 문화조성·학생 활동 등 지원

  • 기사입력 : 2021-04-07 08:06:45
  •   
  • 경남도교육청이 6일 경남도교육청연수원에서 2021학년도 민주학교 운영설명회와 현판 수여식을 하고 있다./경남교육청
    경남도교육청이 6일 경남도교육청연수원에서 2021학년도 민주학교 운영설명회와 현판 수여식을 하고 있다./경남교육청

    경남도교육청이 올해 학생들에게 특화된 민주시민 양성교육을 하는 민주학교 20개를 추가, 선정했다.

    도교육청은 6일 도교육청교육연수원에서 2021학년도 민주학교 운영 설명회와 현판 수여식을 개최했다.

    설명회는 학교민주시민교육 선도 역할을 수행하는 기존 ‘민주학교’와 올해 추가로 선정한 20개교 등 39개교 관리자 및 운영 담당교사와 학교민주시민교육 전문적학습공동체 공모에 선정된 ‘민주학년’ 20개팀 대표교사 등 79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민주학교는 시행 2년째로 민주적 학교 문화 조성과 학생 자치활동 활성화를 지원하는 등 교육과정과 연계해 민주시민으로 길러주기 위한 교육을 진행한다

    이날 행사는 자율·존중·참여의 시민적 가치를 실현하고 시민역량을 기르는 학교민주시민교육 선도학교의 운영 철학과 방향을 공유하고 내실 있는 운영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심성보 부산교육대 명예교수는 ‘민주학교의 탄생, 민주시민을 향한 삶과 배움이 꽃피는 공간’을 주제로 한 특강에서 “교실에 떨어진 쓰레기 누가 주워야 할까?”라는 질문을 던지며 “과거와 변화된 교육환경 속에서 학교는 ‘경쟁’ 대신 ‘연대’를, ‘지식’ 보다 ‘교양’을 기르는 곳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행사는 특강 이후 유영초등학교의 ‘낯설게 바라보기 프로젝트’를 통한 민주시민성 함양하기와 간디고등학교의 식구총회, 학생총회, 학급활동을 통한 민주시민교육 등 시민적 가치를 기반으로 민주시민으로서 갖추어야 할 다양한 역량을 담아낸 민주학교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송호찬 민주시민교육과장은 “민주주의는 활자화된 지식, 주어진 제도, 이어져 오는 관행을 통해 저절로 이루어지는 게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학교민주시민교육을 통해 교육주체 스스로 주권자임을 자각하고, 민주적으로 참여하고 소통하는 역량을 지원하는 학교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현근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현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