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1일 (금)
전체메뉴

“여학생은 결혼해서 애 낳으면 다다”

부산교육청 ‘성희롱 발언 교사’ 조사

  • 기사입력 : 2018-04-20 07:00:00
  •   

  • 부산의 한 고등학교 교사가 학교에서 여학생들에게 성희롱 발언을 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교육청이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19일 부산교육청에 따르면 부산 금정구의 한 고등학교 학생들이 최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교사가 수업 중 성희롱 발언을 했다는 글을 올렸다.

    교사가 여학생들을 저속하게 표현하며 “여학생들은 결국 결혼해서 애 낳으면 다다. 여학생들은 애 낳을 때 영향이 가니 싸구려 삼겹살은 먹으면 안 된다”라고 했다는 것이다.


    부산교육청은 성희롱 발언을 했다고 지목된 교사 3명에 대해 진상조사를 벌인 뒤 징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고, 학교 측도 “진상조사를 벌여 사실관계를 확인한 뒤 적절한 조처를 하겠다”고 설명했다.

    김한근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한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