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2일 (토)
전체메뉴

오일창 전 함양교육장, 근현대 서화 24점 기증

지난 2015·2016년 유물 등 90여점 이어
함양박물관 활성화 기원 세 번째 기증
청전 이상범·남농 허건 산수화 등 눈길

  • 기사입력 : 2018-04-16 07:00:00
  •   
  • 메인이미지
    오일창 전 함양교육장


    오일창 전 함양교육장이 지난 13일 함양박물관에 근현대 서화(書畵) 24점 66장을 기증했다.

    오 전 교육장의 유물 기증은 이번이 3번째로 지난 2015년 청동숟가락 등 82점, 2016년 종이상자 등 민속유물 10점을 기증하는 등 박물관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이번에 기증한 유물은 한국적인 산수화가로서 정선·장승업 이후 최고의 작가라는 평을 받기도 하는 청전 이상범(1897~1972)의 작품을 비롯해 호남을 대표하는 남종화풍의 대가로 불리는 남농 허건(1907~1987)의 산수화 등이다.

    메인이미지
    청전 이상범의 산수화./함양군/

    오일창 전 교육장은 “젊은 시절 함양에 박물관을 만들겠다는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 고미회를 만들고 여러 유물을 수집하게 됐다”며 “함양박물관이 생겨 수집한 유물을 기증하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하고 우리지역의 박물관이 활성화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함양박물관은 선비의 고장 함양의 문화유산을 보존·연구해 전시하는 공립박물관으로 군역사와 관련된 유물을 연중 수집하고 있다. 기증·기탁 관련 궁금한 사항은 함양박물관(☏ 960-5532)으로 문의하면 된다. 서희원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서희원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