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bile  |   facebook  |   twitter  |   newsstand  |   PDF신문
2017년 04월 26일 (수)
전체메뉴

함안군수 비서실장 2억 추가 수수 정황 포착

뇌물 준 혐의 장례식장 대표 구속
경찰, 수사 속도…향후 결과 촉각

  • 기사입력 : 2017-03-20 22:00:00
  •   

  • 속보=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된 함안군수 비서실장 A(45)씨가 추가로 뇌물을 받은 혐의가 포착됐다.(14·16일 5면)

    경남경찰청은 20일 A씨에게 업무와 관련한 편의 제공을 대가로 2억원을 건넨 혐의(뇌물공여)로 장례식장 대표 B(48)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메인이미지

    함안군청 전경./경남신문 DB/


    경찰에 따르면 B씨는 장례식장업을 추진하는 과정에 A비서실장에게 돈을 건넨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경찰은 A씨와 함께 산업단지 조성 과정에 인허가 편의 제공을 대가로 돈을 건넨 혐의로 산업단지 관계자 C(54)씨를 구속한 바 있다. 이로써 함안군수 비서실장에게 뇌물을 준 사람이 2명으로 늘어났고, 뇌물 금액도 2억7500여만원으로 늘어났다.



    경찰이 현재 압수물 분석을 진행하는 등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어 향후 뇌물공여자와 뇌물 액수가 더 늘어날 가능성이 커지면서 지역사회가 수사결과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차상호 기자 cha83@knnews.co.kr

  • 차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