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07일 (화)
전체메뉴

[디지털라이프] 해외구매대행·배송대행

싸고 좋은 물건 찾아 안방에서 지구 한바퀴 '국경 없는 쇼핑'

  • 기사입력 : 2012-03-30 01:00:00
  •   


  • 아마존의 킨들파이어, 애플사의 애플티비를 갖고 싶은데 국내 정식 수입은 안되고 어떻게 하면 살 수 있을까

    해외 유명제품들이 국내에 판매되는 경우 중간 유통마진이 붙게 되고 이는 판매가격에 포함된다. 이런 과정을 몇 단계 거치다 보니 해외가격과 국내 판매가격에 많은 차이가 나는 경우가 종종 있다. 또 잡지나 인터넷에서 봤지만 국내에 판매되지 않는 물건을 구입하고 싶을 때가 있다. 이런 경우 선택할 수 있는 두 가지 방법이 있다. 해외구매대행과 해외배송대행이다.


    ▲어디서 어떻게 구입할 수 있나

    구매대행은 소비자 대신 구매대행자가 해외에서 물건을 구입해 배송을 해주는 것이다. 해외에서 국내배송까지 모두 구매대행자가 해주기 때문에 소비자는 결제만 하면 된다. 다만 소비자가 원하는 물건을 파는 구매대행자를 찾아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배송대행은 소비자가 해외사이트에서 직접 구매를 하면 해외배송대행업체에서 상품을 대신 받아 한국에서 받을 수 있게 도와주는 것이다. 소비자는 원하는 상품을 해외가격으로 살 수 있고, 배송비와 세금만 추가하면 된다.

    예전에는 저렴하게 해외제품을 구입하기 위해 구매대행 사이트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았는데, 배송대행 서비스가 생기기 시작하면서 해외 직접 구매를 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특히 유아용품·의류·신발·영양제·IT기기·아웃도어용품 등이 인기다.

    현재 미국·일본·중국·영국·독일·호주 등 세계 각국에서 배송대행서비스가 진행 중이다.

    배송대행 사이트로는 몰테일 (post.malltail.com), 유니옥션 (uniauc10.cafe24.com), 포스트베이(www.postbay.com), 아무 (www.amoo21.com), 테크노타임 (www.technotime.co.kr), 모두바이(www.modubuy.com), 직구스타(www.zik9star.com) 등이 있다.




    ▲도전! 해외 직접 구매


    해외 직접 구매를 하려면 먼저 아마존·6PM·GAP·이베이·다이퍼스·랄프로렌·드럭스토어 등 해외사이트에서 원하는 상품을 구매한다. 쇼핑 방법은 국내 쇼핑사이트와 비슷하다. 먼저 회원 가입을 하고, 원하는 상품을 선택하고, 장바구니에 담고, 배송주소를 적고, 결제하면 된다.

    배송주소는 국내 주소가 아니라 해외 현지주소가 필요하다. 국제배송을 해주는 판매자는 드물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배송대행업체에서 제공하는 해당 국가의 해외주소를 적으면 된다.

    결제는 해외 결제가 가능한 신용카드로 하면 된다. 간혹 국내주소로 등록된 신용카드로는 결제가 되지 않는 사이트가 있다. 이때는 페이팔사이트나 해외기프트카드를 구매해서 결제하거나, 구매대행사이트를 이용하는 것이 편하다.

    쇼핑사이트에서 결제한 후에는 배송대행사이트에서 쇼핑한 물건들의 목록을 입력해야 한다. 물품명·물품가격·송장번호·세금·배송비 등을 입력한다. 수입신고할 때 필요하므로 수령인의 주민등록번호도 입력해야 한다.

    해외 쇼핑사이트에서 해외배송대행 주소로 배송하면 배송대행업체에서 물건을 받아 입력된 물품과 비교 확인하고 도착을 알려준다. 이후 배송대행업체에 국제배송비를 결제하면 한국으로 보내준다.


    ▲요금·세금은 어떻게

    한국에 도착한 물품은 세관에서 적하목록심사를 거쳐 수입신고가 된 후 통관 절차가 진행된다. 이때 관부가세(관세+부가세)가 매겨진다.

    관부가세는 (물품가격+물품세금+해외국가 내 배송비)×고시환율에 국제선편요금을 더한 총 금액이 15만원을 초과하면 부과되니 주의해야 한다.

    고시환율은 관세청에서 매주 발표하며, 국제선편요금은 무게에 따라 정해진다.


    ▲이런 것은 조심하자

    일부 영양제 및 의약품·반려동물용품·화폐·화기·병기·가공 농산물 등 통관 불가 품목들이 있으니 사전에 알아보고 구매에 주의를 기울이는 게 좋다.

    세관을 통과한 물품은 국내 택배사를 통해 배송된다. 해외에서 국내배송까지 평일 기준 5~7일 정도 소요된다.

    해외 직접 구매는 반품·교환이 어려우니 쇼핑 시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

    쇼핑 후 취소를 하려면 국내 배송 전에 반송하는 것이 좋다. 국내배송 후 반품·교환을 하려면 물품가격보다 왕복 배송비가 더 많은 경우가 있을 수 있다.


    글= 박진욱기자·사진= 전강용기자
    ◇주요품목관세율표
    품목 관세 특소세 농특세 교육세 부가세
    가방및지갑 8% 10%
    기초화장품 8% 10%
    색조화장품 8% 10%
    속옷 13% 10%
    스카프,머플러등 13% 10%
    신발 13% 10%
    의류 13% 10%
    장갑,손수건 8% 10%
    향수 8% 7% 10% 30% 10%
    가죽제품 8% 10%
    골프용품 8% 10%
    골프채 8% 10%
    공,라켓 8% 10%
    낚시용품 8% 10%
    수영용품 8% 10%
    스케이트,스키용품 8% 10%
    운동용구 8% 10%
    자전거부품 8% 10%
    텐트 13% 10%
    기타레저용품 8% 10%


    품목

    관세 특소세 농특세 교육세 부가세
    필기류 8% 10%
    휴대폰 24% 10%
    가전기기 8% 10%
    전산용품 8% 10%
    카메라 8% 10%
    고급카메라(200만원) 8% 20% 30% 10%
    고급시계(200만원) 8% 20% 30% 10%
    애완용소품류 8% 10%
    애완용의류 13% 10%
    자동차관련용품 8% 10%
    테이블보 13% 10%
    식기 8% 10%
    분유/이유 40% 10%
    젖병류 8% 10%
    수유용품 8% 10%
    유모차 8% 10%
    양탄자 10% 10%
    커튼 13% 10%
    타월 13% 10%
    이불 8% 10%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박진욱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