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20일 (목)
전체메뉴

경남교육청, 추경예산 2160억원 증액해 도의회 제출

7조3129억원…교육복지, 미래교육, 교육환경개선에 집중
본예산서 삭감된 청사개축용역비 등 4건 재포함 주목

  • 기사입력 : 2024-04-25 14:43:12
  •   
  • 경남도교육청은 2024년 본예산 7조 969억원 대비 2160억원(3%)이 증가한 7조 3129억원 규모의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25일 도의회에 제출했다.

    이 가운데 2024년 본예산에서 삭감됐던 청사개축 사전타당성 조사연구용역(1억5000만원), 미래교육지구 운영(7억2000만원), 경남형 진로교육 지원플랫폼 구축(30억원), 경남관광고등학교 우천 통로 설치(6552만원) 등 4건이 다시 포함돼 결과가 주목된다.

    경남교육청에 따르면 세입예산은 중앙정부 이전수입 1260억원, 지방자치단체 및 기타 이전수입 27억원, 자체수입 212억원, 순세계잉여금 등 661억원, 총 2160억원을 증액 편성했다.

    세출예산은 인건비 383억원, 교육사업비 520억원, 시설사업비 1328억원, 예비비 등 96억원을 증액하고, 운영비 및 내부유보금 167억원을 감액했다.

    경남교육청 이번 추가경정예산(안)을 돌봄과 배움을 함께 책임지는 교육복지, 자립을 지원하는 미래교육 실현, 학생과 교직원이 모두 행복한 교육생태계 조성에 중점을 뒀다고 밝혔다.

    교육복지 관련 주요 사업으로는 돌봄‧늘봄 확대 68억원, 다자녀 교육비 및 사립유치원 무상교육 추가 지원 65억원, 책임교육학년 및 기초학력 보장 지원 42억원 등을 편성했다.

    미래교육 실현 및 교육생태계 조성 관련 주요 사업으로는 인공지능(AI) 디지털교과서 활용 지원 30억원, 학교폭력 제로센터 운영 24억원, 직업교육 혁신지구 내실화 17억원, 교원 치유 및 교육활동 보호 12억원 등을 반영했다.

    안전하고 쾌적한 학교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서는 학교 노후시설 개선 406억원, 석면 해소 및 내진 보강 356억원, 급식 시설 및 환기 개선 361억원 등을 담았으며, 교원 수당 인상분 등에 192억원을 증액했다.

    황둘숙 정책기획관은 “이번 추경은 최근 급감한 교육재정 여건을 고려해 기금을 사용하지 않고 가용재원으로만 편성했다”며 “한정된 재원이지만 우리 아이들의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과 미래교육 지원을 우선해 담았다”고 말했다.

    이번에 제출한 추가경정예산(안)은 다음 달 14일부터 24일까지 도의회 교육위원회 예비 심사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종합 심사를 거쳐 최종 의결된다.

    이현근 기자 san@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현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