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8월 10일 (수)
전체메뉴

대우조선, 하청노조 파업사태 이후 첫 선박 인도 완료

  • 기사입력 : 2022-08-06 09:52:16
  •   
  • 대우조선해양이 여름휴가에도 공정 만회에 주력해 하청업체 노동조합 파업 종료 후 첫 선박 인도를 완료했다.

    5일 업계에 따르면 대우조선은 지난 2일 노르웨이 크누센사에 12만4천t급 셔틀탱커 1척을 넘겼다.

    함께 계약한 나머지 1척은 이달 말 인도 예정이다.

    대우조선해양 정상화…분주한 현장./연합뉴스/
    대우조선해양 정상화…분주한 현장./연합뉴스/

    대우조선은 2020년 크누센사와 3천371억원 규모 셔틀탱커 2척 계약을 2022년 8월을 기한으로 체결했다.

    대우조선이 수주한 12만4천t급 셔틀탱커는 액화천연가스(LNG) 추진 장비와 휘발성 유기 화합물 복원 설비(VOC RS)를 갖춘 친환경 선박이다.

    셔틀탱커는 해양플랜트에서 생산한 원유를 육상 저장기지까지 실어나르는 선박으로, 초대형원유 운반선보다 1.5배 이상 비싸 부가가치가 높은 선박으로 꼽힌다.

    대우조선은 지난달 23일부터 2주간 여름휴가지만, 하청노조 파업사태로 지연된 공정을 만회하기 위해 직원의 80% 이상이 정상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