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17일 (월)
전체메뉴

‘인공지능 활용한 학생 맞춤형 미래 수업’ 교원 연수 개최

  • 기사입력 : 2024-05-19 15:19:34
  •   
  •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18일 창원 반림중학교에서 미래형 수업 확산의 하나로 ‘2024년 중등 인공지능 활용 미래형 수업 직무 연수’를 진행했다.

    연수는 지난 3월 중·고등학교에 보급한 『인공지능 활용 수업 도움 자료』*를 바탕으로 교사가 학생 맞춤형 수업에 인공지능을 활용할 수 있도록 사례 중심으로 진행했다. 

    *인공지능 활용 수업 도움 자료: 빅데이터·인공지능 플랫폼 ‘아이톡톡’, 생성형 인공지능 ‘챗지피티(ChatGPT)’와 ‘뤼튼(Wrtn)’ 등 인공지능 서비스 총 19개를 이용한 미래형 수업 구현 방안과 업무 활용 방법을 담음

    연수 내용은 ▴인공지능 활용 프레젠테이션(PPT)․퀴즈․학습 자료 등 제작 ▴아이톡톡 새로운 기능 활용 ▴동영상 편집 도구인 ‘클립챔프’ 활용 인공지능 동영상 제작 ▴회의록 및 협의록 만들기 ▴인공지능 검색 엔진(perplexity) 활용 등 실습 위주로 구성했다.

    이번 연수는 『인공지능 활용 수업 도움 자료』가 미래형 수업을 구현하고 업무의 활용성이 높다는 현장 의견을 반영해 기획했다. 애초 18일과 다음 달 15일 2회, 각 30명으로 운영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교원 585명이 신청하는 등 연수에 많은 관심을 보여 5월 120명(4개 반), 6월 60명(2개 반)으로 확대 운영하고 여름방학 중 추가 개설할 예정이다. 

    경남교육청은 인공지능 활용 미래형 수업 연수와 함께 아이톡톡-아이북을 활용한 지역 맞춤 연수, 프로젝트 수업(PBL) 연수, 비경쟁 토론(에르디아 토론) 연수 등 학생 맞춤형 교육 체제를 지원하는 교원 역량 연수를 지속해서 펼쳐나갈 예정이다.

    연수에 참여한 김해율하고등학교 박지숙 교사는 “디지털 시대 인공지능 활용을 고민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라며, “수업에 실제 활용이 가능한 내용을 실습으로 배우는 유익한 연수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공효순 중등교육과장은 “디지털 대전환은 이제 먼 미래가 아니며 이미 교실에서 시작되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디지털 인공지능 시대에 필요한 역량을 함양해 학생들에게 맞춤형 학습 환경을 제공하는 일은 무엇보다 중요하므로 앞으로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경남교육청 제공

    인공지능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