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2월 27일 (화)
전체메뉴

경남교육청, 양산 동면 석금산 지역 중학교 신설 확정

  • 기사입력 : 2023-11-13 18:01:21
  •   
  •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13일 열린 자체투자심사에서 양산 석금산 지역 (가칭)석금산중학교 신설안을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심사 통과로 숙원 사업이던 양산 석금산 지역 중학교 신설을 해결하게 됐다.

    양산시 동면 석금산 지역의 3개 초등학교에서는 매년 졸업생 400여 명을 배출한다. 하지만 이곳의 유일한 중학교인 금오초·중통합학교는 수용 인원이 7개 학급에 불과해 매년 학생 200여 명이 원거리 학교로 통학하는 불편을 겪고 있다.

    이에 중학교 설립을 향한 목소리가 높았으나, 19개 학교군 내 중학생 분산 배치가 가능하여 학교 신설이 난항을 겪어왔다.

    지난 4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규칙 개정으로 학교시설복합화 방식의 신설은 교육부 중앙투자심사가 면제됨에 따라, 경남교육청과 양산시가 신속하게 협의했고 ‘(가칭)석금산중학교 추진 업무 협약’을 지난 8월 체결했다. 이어 교육부 학교시설복합화 사업 공모에 당선되면서 사업에 속도를 내게 되었다.

    (가칭)석금산중학교는 양산시 동면 금산리 1452-1번지에 19개 학급(특수 1), 학생 수 504명 규모로 2027년 3월 문을 열 예정이다. 학교 터 1만㎡에 2000㎡의 복합화 시설을 짓고 복합화 시설에는 청소년 전용 커뮤니티 공간과 유소년 전용 풋살장, 지상층 공간을 주차장으로 활용한 필로티형 주차장이 들어선다. 학생과 지역민이 모두 사용하는 시설로 지역민의 복지를 향상하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경남교육청은 앞으로 행정안전부의 학교복합시설 투자심사가 남았으나 이번 자체투자심사를 통과함으로써 학교 신설을 사실상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종부 학교지원과장은 “(가칭)석금산중학교를 설립하여 석금산 지역의 중학교의 과밀 해소와 원거리 통학생의 불편을 해소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경남교육청 제공

    4-1 (가칭)석금산중학교 위치도.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