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18일 (화)
전체메뉴

제조업 비용경쟁력 떨어진다

  • 기사입력 : 2003-07-28 00:00:00
  •   
  • 노동생산성 증가율 둔화...시간당 임금증가율은 높아져
    산자부 `2003년 1분기 노동생산성 동향`

    지난 1/4분기 제조업의 노동생산성 증가율이 크게 둔화됐지만 시간당 임
    금증가율은 높아져 기업들의 비용경쟁력이 약화되고 있는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산업자원부와 한국생산성본부가 발표한 「2003년도 1/4분기 노동생
    산성 동향」에 따르면 1분기 노동생산성은 2000년을 지수 100으로 했을때
    108.9를 기록, 작년동기 대비 증가율이 3%에 그쳤다.

     작년 1분기 9.5%, 2분기 7.0%, 3분기 8.3%, 4분기 7.2%(연 평균 8.2%)와
    비교하면 가장 낮은 수치다.

     이는 건설투자(16%)와 수출(6.9%) 증가에도 불구, 도소매 판매(~0.2%),
    내수용소비재 출하(~1.6%) 등 내수관련 생산증가율이 마이너스를 기록하면
    서 산업생산이 작년 동기대비 5.8%에 그친 반면 근로자수(0.5%), 근로시간
    (2.2%)의 증가로 노동투입량은 2.6% 늘었기 때문이다.

     업종별로 보면 중공업 부문의 노동생산성이 작년 동기대비 4.5% 높아졌지
    만 내수와 관련이 큰 경공업 부문은 마이너스 3.3%로 나타났다.

     제조업 22개 업종 가운데 의복·모피(~9.3%), 가구·기타 제조(~7.1%),
    출판·인쇄(~8%), 고무·플라스틱(~6.2%) 등이 큰 폭의 감소율을 보였고 담
    배(23.7%), 의료·정밀·광학기기(14.5%), 영상·음향·통신장비(11.9%) 등
    은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단위노동비용(산출물 단위당 노동투입비용)은 노동생산성 증가율의 둔화
    에도 불구, 시간당 임금이 11.3%나 올라 작년보다 8.1% 늘었다.

     의료·정밀·광학기기(~3.9%), 담배(~0.5%) 2개 업종을 제외한 전 업종
    의 단위노동비용이 증가했는데 특히 의복·모피(23.6%), 가구·기타제조
    (19.4%) 출판·인쇄·기록매체(19.3%), 섬유(14%) 등의 노동비용 증가 폭
    이 두드러졌다.

     산자부는 『노동생산성 증가율이 둔화되는데 시간당 임금증가율이 커지
    고 있어 기업들의 비용경쟁력 약화가 우려된다』면서 『기업 경쟁력을 유지
    하기 위해서는 생산성 향상의 범위내에서 임금인상이 결정될 수 있도록 노
    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