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23일 (일)
전체메뉴

잘못 걷은 주차위반 과태료 환급 방안 추진

신성범 의원 부과금 징수 개정안 발의

  • 기사입력 : 2024-06-11 10:03:31
  •   
  • 지방자치단체에서 과태료를 잘못 부과해 환급받아야할 금액이 발생해도 절차 미비로 환급받지 못하던 문제를 개선하기 위한 법안이 마련된다.

    신성범 의원
    신성범 의원

    국민의힘 신성범(산청·함양·거창·합천) 의원은 10일 ‘지방행정제재·부과금 징수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

    지난해 국민권익위원회에서의 실태조사 결과, 주차위반 등 과태료의 경우 지자체가 환급금 발생 사실 통지 의무 등이 없어 국민이 돌려받아야 할 금액이 있는 것 자체를 모르는 경우가 많았고 환급을 받기 위해서도 직접 신청 절차를 거쳐야 하는 등 불편사항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2020년부터 2023년 7월까지 과·오납된 과태료는 9억8000여만원에 달했고, 특히 지자체가 잘못 거둬들이고도 근거 규정 미비 등을 이유로 환급하지 못한 금액 비중이 최근 4년간 20%, 1억 9000여만원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지난해 12월 권익위는 과·오납 환급금 발생 사실 통지 의무화 등 개선방안 마련을 권고했다.

    이에 신 의원이 발의한 법안은 권익위 조사·권고 등을 토대로 주정차 주차위반 과태료 등 환급 규정 마련, 환급 사실 의무 통보, 절차 간소화 등을 담았다.

    신 의원은 “과태료 납부는 강제되면서, 잘못 거둬들인 금액 환급이 미비하다는 것은 국민 재산을 침해하는 일”이라면서 “국민 재산 보호를 위한 제도 개선에 힘 쓰겠다”고 말했다.

    이지혜 기자 jh@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