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4월 14일 (일)
전체메뉴

남해군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도전

남해대-교육청 등과 공모·추진
맞춤형 돌봄·남해대 연계형 모델

  • 기사입력 : 2024-02-26 10:07:39
  •   
  • 남해군이 정부가 추진하는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공모에 나선다.

    남해군은 지난 22일 장충남 군수, 오은숙 남해교육장, 노영식 경남도립남해대학 총장, 정욱현 남해해양과학고 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공모’ 선정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교육발전특구는 정부의 지방시대 정책의 4대 특구 중 하나로, 지자체, 교육청, 대학, 지역기업, 공공기관 등 협력을 북돋우는 가운데 지역교육 혁신과 지역 인재양성·정주를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제도이다.

    장충남 군수와 노영식 남해대 총장, 오은숙 교육장 등이 지난 22일 정부가 추진하는 교육특구 지정을 위한 간담회를 가진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남해군/
    장충남 군수와 노영식 남해대 총장, 오은숙 교육장 등이 지난 22일 정부가 추진하는 교육특구 지정을 위한 간담회를 가진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남해군/

    남해군은 △남해형 교육발전특구 모델 정립 △지역 맞춤형 돌봄체계구축 △협약형 특성화고등학교 지원 마련 △남해대학 연계 인재양성 등을 중심으로 사전 준비절차를 거쳐 2024년 교육발전특구 시범사업 2차 공모에 응모할 예정이다.

    이날 간담회에서 남해군은 남해형 교육발전특구 지정을 위한 비전과 방향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또 남해교육 혁신 동반자로서 지역소멸위기를 극복하고 교육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장 군수는 “돌봄부터 취업까지 이어지는 지역 정주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 교육발전 특구의 정책 목표인 만큼 차별화된 남해형 교육발전특구 지정을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병문 기자 bmw@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병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