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13일 (목)
전체메뉴

“양산국화축제·생활체육축전 동시 개최해 시너지 극대화”

나동연 시장, 두 행사 연계방침 밝혀
국화축제 장소 변경, 화합의 장으로

  • 기사입력 : 2023-09-18 08:04:40
  •   
  • 양산시가 내달 27일부터 29일까지 열리는 ‘제34회 경남생활체육대축전’ 개막 일정에 맞춰 ‘2023 양산국화축제’를 개최하기로 했다. 두 행사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340만 경남도민 화합과 축제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서다.

    나동연 양산시장은 지난 15일 오후 양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양산시 일원에서 열리는 이번 제34회 경남생활체육대축전에 대한 취지와 의미를 설명하고, 올해 양산국화축제와의 연계 방침을 밝혔다.

    나동연 양산시장
    나동연 양산시장이 15일 오후 양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양산시는 국화축제 개최 장소를 당초 계획한 황산공원에서 양산종합운동장 인접한 양산천 둔치로 변경하기로 결정하고, 체육과 축제, 문화예술이 함께 펼쳐지는 화합의 장으로 만들어갈 방침이다.

    또 생활체육대축전 기간 중에는 도내 18개 시군의 지역특산물 판매장도 운영하고, 문화예술행사도 가급적 대회 기간 중에 개최될 수 있도록 협의할 계획이다. 아울러 원활한 행사 진행을 위한 주차장 확보, 환경 정비, 노점상 단속 등 제반 대책 추진에도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이렇게 되면 양산을 방문하는 도민들에게 더없이 좋은 볼거리를 제공하고, 양산국화축제의 우수성을 알리는 기회가 됨은 물론, 인접한 원도심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는 일석삼조의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동연 시장은 “국화축제 장소 변경은 이번 경남생활체육대축전과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며 “장소 변경으로 인해 물금지역 주민이나 상인들이 다소의 상실감을 가질 수도 있으나 대승적 차원에서 이해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석호 기자 shkim18@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