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2년 10월 01일 (토)
전체메뉴

경남교육청, 9월 1일자 교육공무원 518명 인사 단행

유치원·초․중등 교(원)장급 254명, 교(원)감급 179명, 교사 85명
“미래교육체제 완성을 위한 정책 지원 역량을 갖춘 인재 발탁”

  • 기사입력 : 2022-08-10 10:38:27
  •   
  • 경남도교육청은 유치원·초·중등 교(원)장급, 교(원)감급, 교사 등 교육공무원 518명에 대한 9월 1일 자 정기인사를 10일 단행했다.

    주요 인사 내용으로는 △학교정책국장 원기복 미래교육국장 △미래교육국장 강신영 거창교육지원청 교육장 △과학교육원장 김정희 밀양교육지원청 교육장 △학생교육원장 정종화 합천교육지원청 교육장 △경남수학문화관장 전현수 진해냉천중학교 교장, △특수교육원장 김영미 창원천광학교 교장 △본청 학교혁신과장 김정희 초등교육과 장학관 △창의인재과장에 이중화 해운중학교 교장이 각각 발령됐다.

    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진주교육장 이외숙 본청 학교혁신과장 △김해교육장 안태환 본청 창의인재과장 △밀양교육장 손경순 밀양고등학교 교장 △거제교육장 김재훈 연초고등학교 교장 △의령교육장 최미숙 교육연수원 부장 △거창교육장 이명주 창원교육청 과장 △합천교육장 박근생 사천중학교 교장이 각각 발령됐다.

    교육전문직원을 포함한 교(원)장·교(원)감급 관리자 인사는 유치원 원장급 16명, 초등 교장급 157명, 중등 교장급 81명, 유치원 원감급 16명, 초등 교감급 81명, 중등 교감급 82명, 유치원 교사 14명, 초등교사 71명 등 모두 518명이 승진, 전보, 전직 또는 신규임용으로 근무지를 이동했다.


    유치원 원장급 인사는 △원장 중임 2명 △원장에서 원장 전보 6명 △원감에서 원장 승진 4명 △장학(교육연구)관에서 원장 전직 2명 △교육연구사에서 교육연구관 승진 2명이다.

    초등 교장급 인사는 △본청 국장에서 국장 1명 △교장·장학(교육연구)관에서 교육장, 직속 기관장 5명 △장학관에서 본청 과장 1명 △교장, 장학관에서 장학(교육연구)관 11명 △교장 중임(전보 포함) 34명 △장학(교육연구)관에서 교장 6명 △교장급 전보 62명 △교감에서 교장 승진 27명 △장학사에서 교장 5명 △공모 교장 만료에서 교장 승진 2명 △공모 교장 3명이다.

    중등 교장급 인사는 △교장·장학관에서 본청 국장, 직속 기관장, 교육장, 본청 과장 8명 △교장에서 장학관 1명 △장학관 전보 2명 △교장 중임 6명 △장학(교육연구)관에서 교장 10명 △교장 전보 20명 △교감에서 교장 승진 22명 △공모 교장 만료에서 교장 승진 1명 △장학(교육연구)사에서 장학(교육연구)관 10명 △공모 교장 1명이다.

    유치원 원감급은 △원감 전보 2명 △장학(교육연구)사 전보, 전직 6명 △교사에서 원감 승진 6명 △교사에서 장학사 전직 2명이다.

    초등 교감급은 △교감 전보 13명 △장학(교육연구)사에서 교감 전직 8명 △교사에서 교감 승진 30명 △장학(교육연구)사 전보, 전직 14명 △교감에서 장학사 전직 2명 △교사에서 장학사 전직 13명 △교감 파견 1명이다.

    중등 교감급은 △교감 전보 22명 △장학(교육연구)사에서 교감 전직 4명 △교사에서 교감 승진 24명 △장학(교육연구)사 전보, 전직 13명 △교감에서 장학사 전직 1명 △교사에서 장학(교육연구)사 전직 16명 △장학사 파견 1명이다.

    교사 인사는 유치원 신규 교사 14명, 초등 신규 교사 71명으로 85명이다.

    박종훈 교육감은 이번 정기인사에 대해 “다가올 미래는 우리 학생들에게 자립과 공존의 힘을 바탕으로 새로운 지식과 가치를 창조할 수 있는 미래역량을 요구하고 있다”며 “이번 인사는 여기에 필요한 미래교육 정책 역량 제고와 현장 중심의 지원행정 구축에 중점을 두고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김용훈 기자 yhkim@knnews.co.kr

    2022.9.1.초등교육공무원 인사명단

    2022.9.1.중등교육공무원 인사명단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용훈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