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8월 10일 (수)
전체메뉴

BNK경남은행, 서울에 ‘디지털개발센터’ 문 열어

디지털뱅크 전환 박차

  • 기사입력 : 2022-08-05 08:05:09
  •   
  • BNK경남은행이 디지털뱅크 전환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서울 중심부에 디지털개발센터를 열었다.

    BNK경남은행은 ㈜부영빌딩(서울 중구 서소문동 소재)에 ‘디지털개발센터’를 개소했다고 4일 밝혔다.

    BNK경남은행 최홍영(왼쪽 다섯 번째) 은행장과 IT사업 진행 중인 개발 협력사 대표들이 4일 디지털개발센터 개소 축하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경남은행/
    BNK경남은행 최홍영(왼쪽 다섯 번째) 은행장과 IT사업 진행 중인 개발 협력사 대표들이 4일 디지털개발센터 개소 축하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경남은행/

    개소식에는 최홍영 은행장과 IT사업 진행 중인 개발 협력사 대표들이 참여해 축하했다. 디지털개발센터는 수도권 우수 IT개발 인력 수급을 비롯해 전문가 교류 및 강남, 판교 등에 위치한 핀테크 기업과 협업 등 IT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게 하는 업무 지원 역할을 한다.

    인사말에서 최홍영 은행장은 “최근 각 금융사들이 디지털혁신에 사활을 걸고 있는 상황에서 BNK경남은행 디지털개발센터 개소는 디지털뱅크로 나아가는 데 매우 중요하다”며 “디지털개발센터를 통해 급변하는 금융 트렌드에 신속히 대응하고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과 협업하는 등 디지털뱅크 전환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지난 3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 실행 컨트롤 타워인 디지털전략위원회(DSC)를 설립해 디지털 전환 10대 과제와 41개 핵심 추진사업을 실행력과 속도감을 높여 추진하고 있다.

    정민주 기자 joo@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정민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