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8월 10일 (수)
전체메뉴

창원시 아동의회 “국회·청와대 다녀왔어요”

아동의원·권리옹호활동가 등 28명
참여권 증진·민주주의 의미 배워

  • 기사입력 : 2022-08-05 08:04:50
  •   

  • 창원특례시(시장 홍남표)는 지난 2일부터 3일까지 이틀간 ‘창원시 아동의회’ 아동의원과 아동권리옹호활동가 등 28명이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대의기관인 국회 탐방을 실시했다.

    시와 시의회,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공동주최하는 이번 ‘창원시 아동의회’ 배움여행은 아동의 참여권 증진 및 건강한 민주시민으로의 성장을 위해 계획했다.

    평소 뉴스나 신문에서만 접했던 국회와 청와대 등을 방문해 아이들이 직접 보고 듣고, 체험함으로써 민주주의 국가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는 계기가 됐다.

    ‘창원시 아동의회’는 창원특례시에 거주하는 만10~15세의 아동 26명으로 구성해 지난 4월 13일 발대식을 시작으로 3개의 상임위원회 활동을 통해 아동이 공동체의 관심사에 대해 문제 인식을 갖고 서로 의견을 나누며 정책을 제안하는 등 아동이 권리의 주체로 목소리를 낼 수 있는 역할을 하고 있다.

    노말남 아동청소년과장은 “짧은 시간이지만 책으로만 알았던 민주주의의 기능과 참 의미를 체감하고 다시 한번 생각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길 바란다”며 “아동 의회 활동을 통해 민주시민으로서의 자질을 갖추고 멋진 미래 지도자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라고 응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3월 11일 창원시의회,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창원시 아동의회’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창원시 아동의원은 1년간의 임기 동안 창원시 아동 정책 등에 대한 제안과 토의, 아동권리 홍보 등 활발한 아동의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현근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현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