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5월 19일 (목)
전체메뉴

선관위 "확진자 우편투표, 자가격리자 오후 6시 이후 투표"

  • 기사입력 : 2022-01-29 09:54:41
  •   
  • 오는 3월 9일 열리는 대선에서 코로나19 확진자는 우편투표를 하고, 자가격리자는 투표가 끝나는 오후 6시 이후 임시 기표소에서 투표하게 된다.

    27일 대구 동대구역 광장에서 3월 9일 대통령 선거를 알리고 투표를 독려하는 조형물이 설치돼 있다. 연합뉴스
    27일 대구 동대구역 광장에서 3월 9일 대통령 선거를 알리고 투표를 독려하는 조형물이 설치돼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용호 의원이 29일 중앙선관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코로나19 격리 유권자 투표권 보장계획'에 따르면, 확진 판정을 받고 병원 등에 있거나 자가격리 중인 선거인에 대해서는 거소투표(우편 투표) 신고를 신청받을 계획이다.

    거소투표 신고 기간 이후에 확진돼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한 경우에는 생활치료센터 내에 특별 사전 투표소를 설치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확진자 접촉 등으로 인해 자가격리 하는 경우에는 신청한 선거인에 한해 오후 6시 이후 일반 선거인이 모두 퇴장하고 나서 임시 기표소에서 투표하도록 할 방침이다.

    이 의원은 "코로나19 확진자와 격리자의 투표권을 보장하기 위해 더욱 꼼꼼하게 계획을 세우고 국민께 상세히 공개해야 한다"며 "부정선거 등의 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