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5월 08일 (토)
전체메뉴

밀양시, 도로명판 454개 신규 설치한다

6월까지 사업비 7500만원 들여
이면도로·교차로·골목길 등에

  • 기사입력 : 2021-05-04 08:06:41
  •   
  • 밀양시는 사업비 7500만원을 들여 6월말까지 보행자 및 차량용 도로명판 454개를 신규 설치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도로명판은 도로명주소 안내시설물로, 도로에 부여된 도로명과 숫자로 된 기초번호를 표기해 도로의 시점, 종점 등에 설치하는 표지판이다.

    이번에 설치할 도로명판은 보행자들이 쉽게 길을 찾을 수 있도록 통행량이 많은 이면도로, 교차로, 골목길 등에 설치할 예정이다.

    보행자용 도로명판./밀양시/
    보행자용 도로명판./밀양시/

    보행자용 도로명판은 차량용과 달리 보행자의 눈높이에 맞춰 전봇대, 가로등, 벽면 등에 설치돼 비교적 낮은 높이에서 보행자들이 길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박일호 시장은 “보행자용 도로명판 추가 설치로 시민과 관광객들이 손쉽고 빠르게 현재 위치를 파악하고 정확하게 길을 찾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도로명주소 안내시설물을 확충·정비해 도로명주소 사용에 불편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고비룡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고비룡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