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투고] 설명절 범죄 예방 이렇게 하세요

기사입력 : 2015-02-18 07:00:00


  • 즐거운 설명절이 행복하게 지나가야 하는데 범죄 피해를 입는다면 ‘설을 거꾸로 쇘다’고 할 수밖에 없을 것이다. 그러나 조금만 주의를 기울이면 범죄로부터 벗어날 수 있다. 예방법을 소개한다.

    집에 있는 현금, 귀중품은 은행이나 가까운 경찰관서에 보관을 의뢰하고 출입문, 창문, 베란다, 우유 투입구 등이 열렸는지 확인한다.

    집 전화는 휴대전화로 착신을 전환하고 집이 빈다는 사실을 경비실에 알려준다. 도어록 비밀번호를 변경하거나 외출시 버튼 부분을 깨끗하게 닦는다.

    은행에 현금을 찾으러 갈 때는 여성 혼자 가지 말고 돈 가방은 차도 방향이 아닌 인도 방향으로 향하도록 맨다. 택배가 왔을 때 현관문 안전고리나 도어폰을 이용해 신분과 용무를 먼저 확인한다.

    스미싱 의심 문자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경찰청에서 무료로 배포하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사이버 캅’을 설치한다. 범죄가 발생했을 때에는 당황하지 말고 범죄신고 전화 112로 신고하면 가장 빠른 경찰 조치를 받을 수 있다.

    박은표(통영경찰서 정보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