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8월 11일 (목)
전체메뉴


  •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창원자치부 055-210-607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독자투고] 김장철 원산지 위반, 강력한 처벌로 대처해야
임관규       조회 : 5370  2020.10.14 13:30:43

김장철 원산지 위반, 강력한 처벌로 대처해야 본격적인 김장철을 앞두고 코로나19와 유례없이 긴 장마와 잦은 태풍으로 인해 배추, 무 등 김장재료의 가격이 폭등하고 있다. 최근 이런 김장철 특수를 노리고 농산물 원산지 표시 위반 업체가 무더기로 적발되고 있다. 값싼 수입산 배추김치와 고춧가루, 생강, 마늘 등 양념류가 국내산으로 둔갑하거나 수입신고를 거치지 않고 불법으로 판매되는 등 농산물 불법유통사례가 크게 늘고 있다. 또한 온라인을 활용한 비대면 농산물 구매에 대한 관리 소홀도 불법유통을 부추기고 있는 상황이다. 농산물품질관리원에 따르면 작년 김장철 특별단속으로 원산지 표시를 위반해 적발된 업소가 300개가 넘는다고 한다. 현행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원산지를 허위 표시, 위장 또는 혼합·판매하는 행위는 7년 이하의 징역이나 1억 원이하의 벌금을 부과하는 등 형사 처분을 받게 되고, 원산지를 미표시하면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게 돼 있다. 그러나 그동안 법 위반으로 엄중한 처벌을 받은 예는 거의 없고 대부분 약간의 벌금을 내는데 그쳐 국민의 건강과 건전한 농산물 유통에 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안전성에 의문시되는 수입품을 국산으로 속여 팔아 국민건강을 해치는 일은 명백한 범죄행위다. 김장철을 맞아 원산지 표시 제도의 올바른 정착을 위해서는 지금이라도 솜 방망이식 처벌에서 벗어나 강력한 처벌로 대처해야 하고, 아울러 행정기관의 규제뿐 아니라 모든 국민이 원산지표시제도에 적극 동참하는 성숙한 시민 의식을 발휘하여 안전한 먹거리 문화 확립에 앞장서야 한다. <농협경주환경농업교육원 임관규 교수>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15 [독자투고] 김장철 원산지 위반, 강력한 처벌로 대처해야 … 임관규 2020.10.14 5371
614 속도를 줄이면, 가을이 보입니다 김친숙 2020.10.14 1416
613 [특별기고] ‘순환공법‘으로 낙동강 식수대란 종식… 김휘태 2020.10.13 1303
612 [기고] 보는 보요, 물은 물이로다. 김휘태 2020.10.09 1471
611 어린이 보호구역 안전운전으로 교통사고 제로화… 김철우 2020.10.06 1350
610 [기고] 낙동강의 운명(運命) [3] 김휘태 2020.09.29 60821
609 [기고] 대구ㆍ부산 취수원이전 수리(水利)조건 김휘태 2020.09.19 1555
608 [기고] 낙동강 통합물관리방안에 부쳐 김휘태 2020.09.16 1366
607 경남신문의 정치적인 스텐스를 확실하게 보여주는 내용들… 허정 2020.08.21 1648
606 비 오면 생겨나는 인공폭포, 그 절경을 소개합니다.… 안희준 2020.07.28 1756
605 전 좌석 안전벨트, 이제는 의무이자 필수 강철환 2020.07.01 1725
604 사회복지사를 위한 사회복지사의 노력 김수연 2020.06.29 1722
603 우리는 수도 선진국에 살고 있는가 유현아 2020.06.22 1692
602 경상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 2020 생명존중문화확산 사진공… 김민희 2020.06.15 1670
601 제10회 반야학술상 공모 구자상 2020.06.04 2015
600 재난지원금 누구 배 불리는 돈인지! 최현영 2020.05.27 2040
599 “당신의 아이는 안녕한가요?” 윤현호 2020.05.27 1757
598 진해청소년수련관-문화예술교육연구소 이음 MOU 체결… 방수지 2020.05.27 1707
597 진해청소년수련관 방과후아카데미 청공 긴급돌봄지원 서비스 시… 방수지 2020.05.15 1716
596 창원시장에게 최현영 2020.05.14 2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