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 경남신문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6월 27일 (월)
전체메뉴


  •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창원자치부 055-210-607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기고)청렴이 만덕의 근원이다
최경수       조회 : 2045  2016.07.13 07:56:24

제목 : 청렴이 만덕의 근원이다. 현대사회는 공직자의 청렴도가 국가경쟁력의 척도가 되는 글로벌 시대로, 공직자의 청렴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 공직자는 과거 잘못된 관행이나 고정관념을 타파하고 쇄신해야 한다. 한평생 청렴한 공직자로 청백리(淸白吏)의 길을 걷는다면, 가족들에게 항상 떳떳할 것이고 퇴직 후에도 후배들로부터 존경받을 것이다. 공직자의 자리는 국가와 시민에게 봉사하는 귀중하고 소중한 것임을 확고히 인식하여야 한다. 특히 공직자 중에서도 경찰은 국민들과 가장 가깝게 접촉하고 최일선 현장에서 다양한 치안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경찰의 부패는 모든 국민이 직접 피부로 느낄 수 있다는 점에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에 경찰은 내부적으로 청렴캠페인과 청렴나누미 강사를 통하여 의식을 개선하고 청렴 동아리활동을 왕성하게 하는 등 청렴분위기를 고조시키는 많은 활동을 하고 있다. 또 청렴도 향상 원년의 해, 범죄 피해자 보호의 원년의 해를 선포하는 등 각고의 노력을 하고 있다. 지난 12월에는 국민권익위에서 발표한 2015년 공공기관 청렴도 조사 결과에서 우리 경찰이 사상 최초로 중위권인 3등급에 진입하였다. 특히 국민들이 직접 평가한 '외부 청렴도'에서 2년 연속 3등급을 받아 중위권에 안착하였다. 이러한 결과는 우리 경찰의 노력이 빛을 발한 것과 동시에 국민들이 경찰의 노력을 인정하고 신뢰를 보내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렇게 국민들의 지지를 받다가도 공직자의 가장 기본 덕목인 '청렴' 의식을 한 순간에 방심한다면 그동안의 노력은 물거품이 돼 국민에게 신뢰받는 경찰로 발돋움할 수 없다. 금품수수를 하지 않는다고 청렴한 경찰이 되는 것은 아니다. 공정한 업무 수행 중에 '청렴' 의식을 깊이 새기고 국민들의 진정한 봉사자로서 자세를 갖춰야 한다. 본인 또한 경찰에 입직했을 때 꿋꿋한 정신으로 청렴한 경찰이 되고자 매일 마음가짐을 바로 한다. 잊지 말자, 청렴한 경찰이 국민들의 '자부심'이다 통영경찰서 중앙파출소 경사 최경수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35 층간소음 장성진 2016.08.21 2240
434 [기고]휴대전화 GPS, 길을 잃은 당신에게 필요한 최신형 나침판… 김지현 2016.08.17 2398
433 이번 광복절 운전면허 행정처분 특별감면은 어디까지?… 장성진 2016.08.13 2379
432 [투고]원터치식 수도꼭지 개폐방향 통일해야 한다… 차형수 2016.08.10 2379
431 심야 택시운전자 상대 범죄 예방 제일효 2016.08.09 2099
430 (독자투고)어린이교통사고 예방법 최경수 2016.08.07 2018
429 음주운전보다 위험한 휴가철의 불청객 ‘졸음운전’… 박준형 2016.08.03 2120
428 개정된 도로교통법 보복․난폭운전 근절을 위한 큰걸음… 장성진 2016.07.29 2099
427 휴가철 여성범죄 이젠 “스마트 국민제보 앱”으로 간편하게 … 장성진 2016.07.29 2200
426 하절기 피서지 성범죄. 철저한 예방 필요 최진규 2016.07.29 2116
425 약속 지킴은 안전한 휴가를 보장합니다 최진규 2016.07.25 2072
424 [독자투고] 타인을 배려하는 휴가 됐으면 유효상 2016.07.20 2024
423 [투고] 십원짜리 동전 모아 알뜰소비생활 실천하자… 차형수 2016.07.19 2139
422 피서철 물놀이 즐겁게 안전하게!! 최진규 2016.07.15 2102
421 (기고)청렴이 만덕의 근원이다 최경수 2016.07.13 2046
420 공동주택 층간소음 한번 더 배려하는 마음가짐으로 ..… 이진우 2016.07.07 2315
419 난해한 약품 설명서 쉽게 썼으면 좋겠다 차형수 2016.06.29 2038
418 (독자투고) 청렴이 만덕의 근원이다. 최경수 2016.06.22 1999
417 “인권(人權)” 상대방의 입장에서 한 번 더 생각해보자… 최진규 2016.06.21 2057
416 지역주택조합 관련 취재 요망 김성태 2016.06.10 22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