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12월 05일 (일)
전체메뉴

주민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우리동네 자원봉사아지트, 내이동자원봉사캠프

  • 기사입력 : 2021-10-21 18:55:45
  •   
  • 밀양시 내이동자원봉사캠프(캠프장 이순자)는 21일 내이동 삼일경로당을 방문해 ‘사랑의 손맛사지와 보송보송 천연비누 나눔’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내이동자원봉사캠프는 생활권 중심으로 마을 주민들이 운영하는 생활밀착형 소규모 자원봉사센터로 우리 마을 실정에 맞는 봉사활동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20명의 캠프지기들이 함께 운영해오고 있다.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봉사활동의 어려움이 컸으나, 정부의 단계적 일상회복에 맞춰 지역 내 경로당을 방문하여 어르신들께 캠프지기들이 직접 만든 천연비누를 나눠드리고, 손맛사지를 해드리며 마음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삼일경로당 손태직 회장은 “마을 주민인 캠프지기들이 경로당을 찾아와 손수 만든 천연비누를 나눠주고, 손맛사지을 해주는 등 서로 정을 나누는 시간을 보낼 수 있게 해줘서 고맙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내이동자원봉사캠프는 지난해 5월 밀양 미리미동국에서 개소하여 문화체험행사지원과 밀양관광안내도우미로 활동했으며, 지난 10월 1일 많은 시민들이 찾고 있는 의열기념관으로 자원봉사캠프를 이전해 시민 자원봉사활동의 전진기지로 재도약하고 있다. 밀양시 제공

    20211021-우리동네 자원봉사아지트, 내이동자원봉사캠프(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 사람+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