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07일 (토)
전체메뉴

[스펀지 골든벨] 커피 이야기

  • 기사입력 : 2007-04-25 09:43:00
  •   
  • 좋은 커피를 선택해 추출하는 커피전문가를 ‘□□□□’라 한다


    바리스타(Barista)는 이탈리아어로 ‘바 안에서 만드는 사람’이라는 뜻으로. 칵테일을 만드는 바텐더와 구분해서 커피를 만드는 전문가를 말합니다.
    커피의 맛은 커피나무의 품종과 원산지. 가공법. 배합방법 등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에 바리스타의 역할이 아주 중요하죠.

    바리스타는 무엇보다도 좋은 커피의 선택과 완벽한 에스프레소를 추출하기 위한 방법을 알고 활용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어야 해요.
    또한 커피에 관한 모든 것을 익혀야 하는데요. 커피가 어떻게 생산되고. 여러 종류의 커피가 어떤 향과 맛이 나며. 무슨 음식과 잘 어울리는지 등을 알아야 하고 손님에게 커피에 관해 조언해 줄 수 있을 정도가 되어야 합니다.

    최근 커피를 마시는 고객의 입맛 변화와 커피전문점의 증가로 바리스타에 대한 관심이 증가해 대학에 관련 학과도 생겼다고 하네요. 김동주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동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