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3년 02월 05일 (일)
전체메뉴
  • 경남신문 >
  • 글자크기글자사이즈키우기글자크기 작게 프린트 메일보내기

미용실에서 70년지기 언니 만난 썰 푼다ㅣ할매에게는 시장=만남의 광장ㅣ마기꾼들Ep6

  • 기사입력 : 2022-08-31
  •   

  • 입사마을에서 파마를 하러 가는 일도 어지간히 쉬운 건 아닙니다. 왕복 8km 떨어진 궁류시장에 미용실이 있기 때문이죠. 빈달성 어르신과 함께 도착한 미용실, 이미 어르신 세 분이 파마중이셨는데요. 미용실에 켜진 선풍기때문에 언쟁이 붙은 빈달성 어르신과 낯선 어르신. 결국 낯선 어르신이 밖으로 나갔다 돌아옵니다. 앗, 그런데 얼굴을 보니 70년 지기 언니라니요!? 이솔희 PD esorry@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