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6월 22일 (토)
전체메뉴

창녕 재활용공장 폐지 야적장 화재…5시간째 진화 중

  • 기사입력 : 2024-05-25 17:49:10
  •   
  • 25일 오후 경남 창녕군의 한 폐지 재활용 공장에서 발생한 화재가 5시간 넘도록 계속되고 있다.

    경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24분께 공장 관계자가 실외 야적장에 쌓인 폐지 더미에서 화염을 최초 목격해 119에 신고했다.

    창녕소방서는 굴착기로 폐지를 뒤집어가며 불길을 잡으려고 노력 중이지만, 불티가 주변으로 쉽게 옮아 붙으면서 오후 5시 30분 현재까지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경남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남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남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남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소방당국은 오후 3시 23분 관할 소방서 전 장비와 인력을 동원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 동원 소방력은 인력 100명, 장비 29대에 달한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으며, 불길이 공장 건물 등으로는 번지지 않았다"라면서 "다만 야적장에 쌓인 폐지량이 많아 완전 진화까지는 장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밝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을 끄는 대로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