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4월 21일 (일)
전체메뉴

HSD엔진, 한화엔진으로 새출발… 한화, 인수 완료

임시 주주총회서 사명 변경 등 의결
한화, 토탈 선박 건조 솔루션 확보
선박 기자재 AM사업 확대도 기대

  • 기사입력 : 2024-02-28 20:54:33
  •   
  • 속보= 한화그룹이 창원 소재 선박용 저속엔진 세계 2위 기업 HSD엔진 인수를 28일 완료했다. 새로운 사명은 한화엔진이다.(13일 9면  ▲창원 HSD엔진 사명 ‘한화엔진’으로… 그룹 계열사 편입 )

    HSD엔진 공시와 한화에 따르면 지난 27일 개최된 임시 주주총회에서 회사명을 ‘한화엔진㈜(Hanwha Engine Co., Ltd.)’로 변경하는 내용을 포함한 정관 개정과 신임 이사 선임 등 관련 의안이 의결됐다.

    28일 창원 성산구 한화엔진 본사에서 유문기 한화엔진 대표이사가 취임사를 하고 있다./한화엔진/
    28일 창원 성산구 한화엔진 본사에서 유문기 한화엔진 대표이사가 취임사를 하고 있다./한화엔진/

    한화엔진의 새 대표이사에는 유문기 전 한화임팩트 투자전략실장이 선임됐다. 유문기 대표는 한화첨단소재 사업개발실장, 신사업부문장을 거쳐 한화임팩트 투자전략실장을 역임했다. 한화임팩트는 지난해 2월 HSD엔진과 인수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해 인수 절차를 진행했고 구주 매수와 신주 유상증자를 통해 지분 32.77%를 확보하며 이날 임시 주총에서 대주주가 됐다. 인수 금액은 2269억4974만원이다. 과거 대주주인 인화정공의 지분율은 11.58%이다.

    지난해 한화오션 인수에 이어 한화엔진도 합류하게 되면서 한화그룹은 자체 생산·기술력으로 엔진 제작부터 선박 건조까지 ‘토탈 선박 건조 솔루션’을 확보하게 됐다. 또 부품 판매·수리 등 구매 후 AS 관련 사업인 선박 기자재 AM사업의 확대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한화엔진은 선박엔진 분야의 강자로 꼽히는 기업이다. 대형선박 추진용으로 사용되는 저속엔진의 세계 시장 점유율 2위를 유지하고 있고 한화오션을 포함한 국내외 유수의 조선소에 선박용 저속엔진을 납품하고 있다.

    한화엔진은 2013년 세계 최초 선박용 이중연료 저속엔진 상용화에 성공했고 같은 해 세계 최초 선박용 친환경 저온탈질설비(LP SCR)를 개발, 2014년 상용화에 성공했다. 저온탈질설비는 배기가스 내 질소산화물을 90% 이상 제거할 수 있는 친환경 장치다.

    한화그룹은 한화엔진의 풍부한 선박 엔진 제조 경험과 그룹 시너지를 바탕으로 암모니아 등을 사용하는 친환경 연료 엔진의 개발 및 상용화를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현재 한화엔진은 선박의 효율적인 운항과 친환경 연료 추진 시스템을 위한 스마트십 솔루션 개발도 추진하고 있다.

    유문기 한화엔진 신임 대표이사는 취임사에서 “한화엔진이라는 새로운 사명은 새로운 가능성에 도전하기 위한 강한 성장동력을 갖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며 “임직원 각자가 경쟁사가 따라할 수 없는 가치를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미래를 위해 도전하고 스스로 혁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조규홍 기자 hong@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조규홍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