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4년 05월 28일 (화)
전체메뉴

경남도청 최고 간부공무원은 누구

노조, 9년 만에 베스트&워스트 선정
베스트에 장재혁·하해성·김희용씨
워스트엔 조직문화 개선 인사 건의

  • 기사입력 : 2023-06-01 08:11:34
  •   
  • 제10대 경상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이 경남도청 베스트 간부 공무원으로 장재혁 정책기획관, 하해성 수산자원과장, 김희용 부이사관(교육)이 선정됐다고 31일 밝혔다.

    도청노조는 지난 5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조합원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베스트 간부공무원에 601명, 워스트 간부공무원에 354명이 각각 추천돼 그중 가장 많은 추천을 받은 3명을 베스트&워스트 간부공무원으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도청 노조는 지난 2014년 이후 9년 만에 경남도청 베스트&워스트 간부 공무원을 선정했다.

    장재혁 정책기획관
    장재혁 정책기획관
    하해성 수산자원과장
    하해성 수산자원과장
    김희용 부이사관(교육)
    김희용 부이사관(교육)

    도청 노조는 직원들을 대신해 감사패를 전달하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선정 사유를 보면, 베스트 간부공무원은 합리적이고 명확한 업무 지시, 직원 소통과 배려, 뛰어난 업무 능력 및 의전 간소화 등의 의견이 대다수를 차지했다.

    한편 워스트 간부공무원으로 선정된 3명에 대해서는 박완수 도지사에게 명단을 전달해 조직문화 개선을 위한 인사조치 등을 건의할 예정이다. 워스트 간부공무원은 부정확한 업무 지시, 직원과의 소통 부재, 권위적이며 직원 인격적 무시와 과도한 의전 요구 등의 의견이 많았다.

    한진희 도청노조 위원장은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세대 간의 다름을 인정하고 수평적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간부가 많아지길 바란다”면서도 “조직문화라는 것이 간부공무원들만 잘한다고 되는 것이 아니고 구성원 모두가 함께 노력해야 바뀔 수 있다”며 구성원 모두의 협력을 당부했다.

    조고운 기자 lucky@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조고운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