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4월 18일 (일)
전체메뉴

양산시, 코로나 극복 민생경제대책 수립

3개 분야 36개 세부과제 추진
지역경제 활성화 행정력 집중

  • 기사입력 : 2021-03-05 08:02:46
  •   
  • 양산시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력을 높이고,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기업과 소상공인 경쟁력 제고를 위한 민생경제 지원 종합대책을 수립했다고 4일 밝혔다.

    3개 분야 36개 세부과제로 구성된 이번 대책은 24개 과제는 양산사랑상품권 확대 발행 등 예산사업으로 약 189억원을 투입하고 12개 과제는 소상공인 세제지원을 비롯한 감면사업으로 약 68억원의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우선 양산사랑카드 발행을 1060억원까지 확대하고, 특별포인트 10% 지급기간을 6월까지 연장한다. 지역업체와의 수의계약을 우선 추진하고, 재정신속집행을 위해 상반기에 4504억원을 집행할 계획이다. 또 위축된 소비경기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소비촉진 행사도 펼친다는 계획이다.

    소상공인에게 임대료를 인하(면제)해주는 착한 임대인에게는 재산세를 최대 75%까지 인하, 1세대 1주택자에 대해서도 재산세 최대 50%를 감면해 주고, 사업소분 주민세도 절반을 경감해 줄 계획이다. 또 소상공인이 임대해 사용하는 공유재산의 경우에도 지난해에 이어 감면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경영정상화와 고용안정 지원을 위해서도 다양한 맞춤형 지원 대책을 추진한다.

    우선 소상공인 자립을 위해 육성자금 300억원을 지원한다. 경영환경개선사업과 음식점 위생환경개선(신규) 및 식당 생활방역사업(신규)에 3억6000만원 지원한다. 아울러 상하수도 요금도 3개월 감면하고, 소형음식점에 대해 음식물쓰레기 무상수거 사업(신규)도 진행한다.

    중소기업을 위해 중소기업육성자금을 800억원으로 확대하고, 중소기업 육성자금 상환유예, 중소기업 제조물 책임보험료 지원(신규), 중소기업해외물류비 지원, 특허출원비용 지원, 중소기업제품 홈쇼핑 판매비용지원, 중소기업 국내 온라인 마케팅 비용 지원 등도 병행한다.

    전세버스 운수종사자 생계비 지원, 관광사업체 재난지원금 지원, 문화예술인 활동비 지원 등에 7억8000만원을 지원하고, 안정적인 고용유지를 위해 양산형 고용유지지원금과 청·장년 고용지원금에 9억6000만원을 지원한다.

    김석호 기자 shkim18@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