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4월 17일 (토)
전체메뉴

경남도농업기술원 여성박사 3명 탄생

천미건·손지영·박여옥 연구사
농학·공학·이학박사학위 취득

  • 기사입력 : 2021-03-03 08:06:15
  •   
  • 경남도농업기술원 여성 연구사 3명이 동시에 박사학위를 취득해 눈길을 끌고 있다.

    주인공들은 원예연구과 천미건(42·농학박사) 연구사와 단감연구소 손지영(42·공학박사) 연구사, 박여옥(41·이학박사) 연구사다.

    천미건 연구사
    천미건 연구사
    손지영 연구사
    손지영 연구사
    박여옥 연구사
    박여옥 연구사

    천미건 연구사는 ‘블루베리 듀크 용기재배를 위한 양액관리 기술연구’ 논문으로 경상대학교 농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손지영 연구사는 ‘단감 신품종 아름누리와 홍추의 생리활성’ 논문으로 경남대학교 공학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박여옥 연구사는 ‘단감 육종효율 증진 및 품종판별을 위한 분자표지 검증과 개발’ 논문으로 창원대학교 이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번에 학위를 취득한 3명의 신진학자들은 농업기술원 각자의 전문분야에서 연구역량을 키워왔으며, 농업인과 소비자에게 도움이 되는 기술 개발에 매진한 결과 박사학위 취득의 결실을 이뤄냈다.

    장영호 연구개발국장은 “이번에 학위를 취득한 세 명의 연구사들은 미취학 자녀를 둘 씩 두고 있는 워킹맘으로, 연구사업과 육아 및 학업을 병행해 내는 남다른 도전과 열정으로 값진 결과를 이뤘다”며 “앞으로 경남 농업 발전에 크게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진태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강진태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