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4월 14일 (수)
전체메뉴

SMG연세병원, 경피적 관상동맥 중재시술 성공

고령 투석환자 대상… 부산대병원과 공동 시연

  • 기사입력 : 2020-10-19 08:07:34
  •   
  • SMG연세병원 심혈관센터가 부산대학교병원 심장내과 박진섭 교수와 함께 관상동맥 석회화병변 공동 시연을 하고 있다. /SMG연세병원/
    SMG연세병원 심혈관센터가 부산대학교병원 심장내과 박진섭 교수와 함께 관상동맥 석회화병변 공동 시연을 하고 있다. /SMG연세병원/

    의료법인 합포의료재단 SMG연세병원(병원장 김정환) 심혈관센터는 지난 12일 고령의 투석환자에 대한 경피적 관상동맥 중재시술을 성공리에 마무리했다.

    이날 SMG연세병원은 부산대학교병원 심장내과 박진섭 교수와 함께 관상동맥 석회화병변 공동 시연회를 실시했다. 이번 시연회는 심혈관질환의 진단 및 치료 기술공유를 통해 심혈관 의료수준을 한 단계 상승시키고자 마련됐다.

    시연회를 주관한 SMG연세병원 심장내과 전문의 김두엽 과장은 “시술당시 고령의 만성신부전 투석환자로 심장기능 저하 및 심박출량이 낮아 걱정되는 부분이 많았지만 적극적으로 시술을 시행했다”며 “SMG연세병원은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 24시간 심·뇌혈관응급중재시술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김진호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