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30일 (금)
전체메뉴

밀양 천황산 가을 야생화 ‘물매화’ 한창

고산지대 양지쪽 습지 8~9월 꽃펴

  • 기사입력 : 2020-09-23 08:14:26
  •   
  • 밀양 천황산에 활짝 핀 물매화./배제홍 사진작가/
    밀양 천황산에 활짝 핀 물매화./배제홍 사진작가/

    밀양 천황산에 가면 억새는 물론 개화해 한창인 물매화를 볼 수 있다.

    사진작가 배제홍씨에 따르면 매화가 봄을 기다리게 하듯 물매화는 가을을 기다리게 하는 야생화다.

    물매화는 보통 고산지대의 양지쪽 습지에서 자라는데 꽃은 8~9월에 피며, 키는 10㎝ 정도이다.

    물매화가 언뜻 물에서 자라는 매화처럼 생각할 수 있지만 물에서 자라지 않고 적당히 습기가 있는 땅에서 잘 자란다.

    고비룡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고비룡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