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7일 (화)
전체메뉴

익명의 기부천사, 거창 마리면에 쌀 400㎏ 기부

  • 기사입력 : 2020-09-22 08:06:42
  •   

  • 거창군 마리면(면장 이수용)은 마리면에 거주하는 익명의 독지가로부터 햅쌀 20포(400㎏)를 기부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2007년부터 시작해 14년째 기부를 이어오고 있는 익명의 독지가는 자신의 기부가 외부로 알려지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는 의사와 함께 “지역 내 어려운 주민에게 전달해 달라”며 본인이 직접 농사지은 햅쌀 20포대(400㎏)를 기부했다. 한편 이날 기부 받은 쌀은 마리면에서 대상자를 선정해 관내 취약계층 20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김윤식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