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14일 (금)
전체메뉴

창원 사립고 교사 채용비리 수사

도교육청 정황 포착 검찰 수사 의뢰
재단측 친인척·브로커 등 2명 연루

  • 기사입력 : 2020-07-07 08:10:58
  •   
  • 창원 모 사립고등학교의 교사 채용 비리 의혹이 불거져 검찰이 수사에 들어갔다.

    경남도교육청은 이 학교에서 교사를 채용하는 대가로 금품을 받았다는 정황을 포착해 창원지검에 수사를 의뢰한 것으로 6일 확인됐다.

    교사 채용 비리에 연루된 인물은 이 고등학교 재단 측 친인척과 브로커 등 2명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교사 A씨를 채용하는 과정에 돈을 받았다는 의혹을 사고 있다.

    채용 비리가 발생한 정확한 시점과 금품수수 규모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다만 이와 관련한 민원 제기 시기 등을 고려할 때 2018년과 2019년 사이에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검찰은 사립학교의 전형적 채용 비리로 보고 직접 수사를 펴고 있다.

    기사와 무관한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 출처= 픽사베이/
    기사와 무관한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 출처= 픽사베이/

    김재경 기자 jk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 관련기사
  • 김재경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