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15일 (금)
전체메뉴

정신질환자 사회적응 돕는 힐링 프로그램 진행

남해군 정신건강복지센터, 회원·가족 30여명
편백자연휴양림에서 ‘자연속으로’ 프로그램

  • 기사입력 : 2019-11-08 16:29:40
  •   
  • 남해군 보건소는 8일 삼동면 남해편백자연휴양림에서 정신건강복지센터를 이용하는 회원과 가족 30여 명과 함께 사회적응을 돕기 위한 ‘자연 속으로’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참여자들은 숲 체험과 더불어 힐링 프로그램을 실시했으며, 오후에는 효소 만들기 체험 등을 통해 일상의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남해군 보건소는 8일 삼동면 편백자연휴양림에서 정신건강복지센터 회원과 가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연 속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남해군/
    남해군 보건소는 8일 삼동면 편백자연휴양림에서 정신건강복지센터 회원과 가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연 속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남해군/

    이러한 사회적응훈련은 정신질환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으로 사회적 경험을 제대로 해보지 못한 회원들이 다양한 경험들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적응능력과 자신감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남해군 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 적응훈련을 통해 정신질환자들의 스트레스 해소와 사회복귀를 돕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며 “정신질환을 갖고 있는 회원들이 당당히 지역사회 구성원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지지와 관심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김재익 기자 ji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재익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