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21일 (토)
전체메뉴

거제 계룡산 관광모노레일 차량 충돌사고

타고 있던 관광객 목 등 통증 호소 병원 이송 치료
5월에도 센서 오작동으로 차량 4대 잇따라 충돌하기도

  • 기사입력 : 2019-08-21 18:42:23
  •   
  • 거제시 계룡산을 오르는 관광용 모노레일이 갑자기 뒤로 밀리면서 뒤따라오던 다른 모노레일 차량과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거제경찰서에 따르면 21일 오후 3시 58분께 거제시 고현동 거제포로수용소 유적공원 내 하부 승강장을 출발해 도착지점인 계룡산 상부 승강장으로 올라가던 모노레일 차량이 갑자기 멈춘 뒤, 뒤로 서서히 밀려나면서 뒤따라 올라오던 다른 모노레일 차량과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메인이미지/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제공/

    이 사고로 해당 차량 2대에 타고 있던 12명과 앞선 사고로 갑자기 멈춰선 뒤 차량 등 18명 가운데 목 등에 통증을 호소한 9명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내려오던 하행선에 비해 상행선 이동 속도가 느린 탓에 충격은 크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운영사인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거제관광모노레일은 개장 한 달여 만인 지난 5월에도 센서 오작동으로 모노레일 차량 4대가 잇따라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분에 60~80m를 조종사 없이 자동 주행하는 시스템인 거제 모노레일은 각 차량에 설치된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를 통해 중앙관제실에서 운행을 제어하는 방식으로 운행된다.

    그러나 기상 악화로 각종 전자장비들이 일시적으로 오작동을 일으킬 경우 유사한 사고가 되풀이될 가능성이 있어 자동화 시스템의 안정성에 의문이 제기되고 했다.

    김성호 기자 ksh@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