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7월 19일 (금)
전체메뉴

창원 멸치 건조장 화재…9천만원 피해

  • 기사입력 : 2019-04-20 22:22:39
  •   
  • 20일 오전 10시 34분께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덕동동에 있는 멸치 건조 작업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멸치를 건조할 때 사용하는 채반 3만장가량을 태워 소방서 추산 9천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1시간 40여분 만에 꺼졌다.

    해안에서 검은 연기가 일대 상공으로 퍼지면서 119상황실에는 화재 신고와 문의가 잇따랐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펌프차와 물탱크뿐 아니라, 산불 진화 헬기, 해상에서 선박 화재를 진압하는 소방정 등을 동원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건조 작업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20일 오전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에 있는 멸치 건조 작업장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일대 상공으로 퍼지고 있다. [창원소방본부 제공]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