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4월 21일 (일)
전체메뉴

거제 여차항 차량 추락 운전자 구조했지만 사망

  • 기사입력 : 2019-03-21 14:26:11
  •   
  • 차량이 바다에 떨어져 30대 운전자가 숨졌다.

    통영해양경찰서는 21일 오전 10시 34분께 거제시 남부면 다포리 여차항에서 차량이 추락, 운전자 A모(36·남해군)씨를 구조했으나 끝내 사망했다고 밝혔다.

    메인이미지
    통영해양경찰서 제공 사진.

    경찰에 따르면 여차항에 정박 중이던 선박의 선장이 차량 추락을 통영해경에 신고했다. 통영해경이 구조대를 급파, 경찰관과 민간구조대원이 바다에 뛰어들어 차량 운전자를 구조한 후 119구조대가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추락한 차량은 이날 낮 12시 43분께 인양을 마쳤다.

    통영해경은 차량에는 운전자만 승차한 것으로 보인다며 주변 CCTV 및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파악할 예정이다.

    김진현 기자 sports@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진현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