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6월 20일 (목)
전체메뉴

급할 땐‘ 가방우산’

  • 기사입력 : 2019-03-21 07:00:00
  •   
  • 메인이미지
    절기상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진다는 춘분을 하루 앞둔 20일 오후 창원시 성산구 중앙동 교육단지에서 우산을 미처 준비하지 못한 학생들이 가방으로 비를 가린 채 하교하고 있다./전강용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전강용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