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21일 (월)
전체메뉴

겨울철 블랙아이스 교통사고- 임우창(통영경찰서 교통관리계장)

  • 기사입력 : 2018-12-19 07:00:00
  •   

  • 대설을 기점으로 한파 특보가 발효되는 등 전국이 꽁꽁 언 날씨가 예보되고 있다, 지난 11일에는 겨울철 교통사고 주범인 블랙아이스로 인해 남해고속도로에서 17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

    ‘블랙아이스(Black Ice)’란 낮 동안 도로 위에 내린 눈이 녹았다가 밤 사이에 다시 얼면서 생기는 살얼음으로, 아스팔의트 검은색 때문에 ‘블랙아이스’라고 하며 도로 표면에 생긴 얇은 빙판을 말한다.

    ‘블랙아이스’는 운전자의 눈에 잘 보이지 않기 때문에 매우 위험하다. 블랙아이스가 생기면 타이어와 지면 간 마찰계수가 평소보다 크게 낮아지고 자동차가 급제동을 했을 때 정지거리가 길어져 교통사고가 발생하기 쉽다.

    통영지역의 경우, 바다를 접하고 있는 지역적 특성과 새벽에 서리가 내리거나 수산물 운송차량의 해수 방류 등으로 인하여 통영대교, 거제대교 구간에 블랙아이스 현상이 종종 발생하곤 한다.

    블랙아이스가 잘 생기는 해안도로 등에서 새벽에 차량을 운행할 경우에는 속도를 줄이고, 급하게 속력을 줄여야 할 경우엔 엔진브레이크를 사용해야 한다. 또 반드시 충분한 안전거리를 확보해 교통사고를 예방해야 한다.

    임우창(통영경찰서 교통관리계장)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