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8일 (금)
전체메뉴

김유근, 일자리 15만개 창출 ‘1호 공약’ 내걸어

  • 기사입력 : 2018-06-05 07:00:00
  •   
  • 메인이미지
    김유근 바른미래당 도지사 후보가 4일 창원 가음정전통시장을 방문해 한 상인과 인사하고 있다./김유근 후보캠프/


    김유근 바른미래당 경남도지사 후보는 4일 창원대학교를 찾아 등굣길 학생들의 취업고민을 들었다. 김 후보는 “도지사를 비롯해 자치단체장은 일방적인 공약만 쏟아낼 것이 아니라 현장에서 학생들의 소리를 직접 듣고 고민해야 한다”면서 “젊은층이 선거에 관심이 없는 이유도 현실과 동떨어진 얘기만 하는 정치인에 대한 실망감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김 후보는 ‘경남 산업구조를 최첨단 군수산업으로 재편해서 15만개 일자리 창출’을 제1공약으로 내걸었다. 또 △도청을 마산해양신도시로 이전 △거제·통영·고성·남해를 잇는 ‘남해안 해양관광 벨트’에 디즈니랜드 유치 △거창·산청·함양을 묶는 ‘지리산관광벨트’에 지리산 케이블카 설치 △사천공항을 국제공항으로 승격 △밀양신공항 재추진 등을 공약했다.

    이상권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상권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