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7월 24일 (수)
전체메뉴

해군 청해부대 고 최종근 하사 영결식

  • 기사입력 : 2019-05-27
  •   

  • 고 최종근 하사의 아버지는 아들의 영정 앞에서 "종근아 위험 없는 그곳에서 행복하게 살아"라고 말하며 오열했습니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