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07일 (화)
전체메뉴

창녕초, 너희들이 와야 학교는 봄이다.

  • 기사입력 : 2020-05-27 16:02:41
  •   
  • 창녕초등학교(교장 고영정)는 코로나 19로 인한 5월 27일(수) 1,2학년 등교 개학이 발표되자 5월 25일부터 26일 이틀에 걸쳐 학교장을 포함한 교사들 협조로 등교개학 맞이 환영 준비와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함께 참여하여 열감지 센서 카메라, 발열 체크 후 동선 안내문을 바닥에 부착하는 등 철저한 준비를 해왔다.

    5월 27일(수) 아침 한정우 창녕군수님, 홍영원 창녕교육장님, 고영정 교장선생님을 비롯해 창녕초등학교 많은 교직원들이 아침 일찍 출근하여 정문과 후문에 등교하는 1,2학년을 반갑게 맞이하였다.

    1,2학년 학생들의 힘찬 학교생활을 응원하는 환영 피켓속에서 한정우 창녕군수님이 직접 제공하는 생수 1병을 나누어 받고 반가운 얼굴로 교실로 향했다.

    창녕초등학교 2학년 3반 김○○ 학생은 “선생님들이 우리를 위해서 직접 피켓을 만들고 환영행사를 준비했다고하니 기분이 좋고, 고맙다”고 소감을 밝혔다.

    고영정 교장 선생님은 “어렵게 결정한 등교수업인 만큼 학교는 학생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학사 일정을 운영할 것이며, 간혹 과하고 불편해 보이더라도 참고 이해해주시길 학부모님께 간곡히 부탁드린다. ” 고 말했다. 경남교육청 제공

    2.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