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15일 (수)
전체메뉴

밀양강 둔치, 장미의 향연이 시작되다

  • 기사입력 : 2020-05-26 16:13:59
  •   
  • 밀양강 삼문동 둔치 장미원에 식재된 사계장미 등 다양한 품종의 장미가 본격적으로 개화하여 코로나19로 인해 움츠려져 있던 시민들의 마음을 활짝 피웠다.

    주말을 이용해 장미원을 방문한 시민들은 장미의 진한 향을 맡으며 사진촬영을 하는 등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위로했다.

    현재 면적 3,530㎡의 장미원에는 사계장미 외 12종 8,000여 주의 다양한 품종의 장미들이 식재되어 있으며, 장미들은 개화기간인 5월 중순에서 10월까지 아름다운 자태를 뽐낼 예정이다.

    밀양시는 올해 기존 장미원 주변으로 면적 2,032㎡에 장미원 확장공사를 시행한다. 공사는 5월 19일 착공하며, 야자매트 및 툽트로쉬 외 17종의 다양한 종류의 장미를 식재하여 시민들에게 볼거리와 휴식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시는 장미원 확장공사와 더불어 밀양강 둔치 정원화 사업의 일환으로 미리벌 초등학교 앞 둔치 내 가우라 및 리아트리스 등 초화류 10만 본을 식재하는 꽃단지 조성사업도 시행한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삼문동 둔치를 꽃과 나무가 어우러진 도심속 정원으로 조성해 아름다운 밀양의 이미지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밀양시 제공

    20200526-밀양강 둔치 장미원-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